내가 지금 하는 운동, 20년 뒤까지 건강 영향

 

건강 증진 습관 중요

‘내가 지금 평소 운동을 하는 습관을 갖는 것이 앞으로 20년 뒤의 나의 건강에도 영향을 미친다.’

독일 칼스루에대학과 뮌헨대학의 공동 연구팀이 남성 252명과 여성 243명을 대상으로 관찰 분석한 결과다.

연구팀은 연구 시작 시점에서 평균 나이가 45세였던 이들을 1992년부터 2010년까지 추적 관찰하면서 1992년과 1997년, 2002년과 2010년 4차례에 걸쳐 의학 및 건강 체력 관련 테스트를 받게 하고 관련 설문에도 응답하게 했다.

그 결과, 1992년에 이들이 운동이나 건강과 관련해 어떤 습관을 가졌는지는 2010년의 건강에까지 영향을 미친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이로부터 지금의 운동이나 건강 관련 행태가 18년 뒤의 건강에도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볼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번 연구를 수행한 알렉산더 울 교수는 “이번 연구결과는 성인 초입 시기에 건강을 증진하는 습관을 갖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지를 보여주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 같은 연구결과는 ‘스포츠와 운동의 심리학(Psychology of Sport and Exercise)’ 저널에 실렸으며 메디컬뉴스투데이가 16일 보도했다.

이무현 기자 ne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