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에 첫 한파 주의보…한파 경보는 언제?

 

9일 서울 등 중부 내륙 지역에 올 겨울 첫 한파주의보가 내려졌다. 이런 한파주의보가 발령되는 기준은 무엇일까.

기상청 자료에 따르면, 한파주의보는 전날보다 아침 최저기온이 10도 이상 떨어질 때 내려진다. 한파주의보는 10월부터 4월까지 아침 최저기온이 전날보다 10도 이상 하락해 평년값보다 3도가 낮을 것으로 예상될 때 발령된다.

또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12도 이하가 2일 이상 지속될 때, 급격한 저온현상으로 광범위한 지역에 중대한 피해가 예상될 때 발효된다.

한파주의보보다 한 단계 높은 한파경보는 10월부터 4월까지 아침 최저기온이 전날 보다 15도 이상 하강하여 평년값보다 3도가 낮을 것으로 예상될 때,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15도 이하가 2일 이상 지속될 것이 예상될 때 내려진다.

한편 대설주의보는 24시간 신적설이 5㎝이상 예상될 때, 대설경보는 24시간 신적설이 20㎝이상 예상될 때 각각 발령된다.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