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정호 교수 인지행동치료학회장에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정신건강의학과 채정호 교수가 한국인지행동치료학회 회장에 선출됐다. 임기는 2년.

한국인지행동치료학회는 정신·심리치료를 중심으로 하는 인지행동치료 전문학회로 정신건강의학과 의사, 심리학자, 사회복지사, 정신간호사 등이 함께 참여하는 다학제 학회다.

채 회장은 “인지행동치료가 정신 및 심리치료의 주류로 자리 잡았고 이 분야의 전문가들이 60여명에 이르는 만큼 전문가들이 인지행동치료를 수행하며 후학들에게 노하우도 전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채 교수는 현재 서울성모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교수 및 과장으로 재직 중이며 대한불안의학회 이사장과 한국 직무스트레스학회 회장을 겸하고 있다.

문세영 기자 pomy8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