밭 갈다 이런 횡재가…..30억원 공룡 캐낸 농부

 

최근 미국의 한 농부가 자신의 농장에서 30억여원의 가치가 있는 공룡 뼈를 발견해 화제다.

공룡 뼈가 발견된 미국 몬태나주 헬 크리크는 약 7천만 년 전 공룡 서식지로 알려지고 있다. 이 농부는 농장 땅을 개간하다 티라노사우루스와 트리케라톱스의 공룡 뼈를 발견했는데, 보존 상태가 양호해 더욱 가치가 높다고 외신들은 전했다.

국제경매업체 옥션 측은 오는 11월 19일(현지시각) 미국 뉴욕에서 이 공룡 뼈를 경매에 부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티라노사우르스는 약 24억원, 트리케라톱스는 약 9억 5천만원 정도의 낙찰가가 예상된다.

한 공룡관련 전문가는 이번에 발견된 공룡 뼈는 역대 발견된 것 중 20위권에 들 만큼 가치가 높다며 박물관에 전시돼 많은 사람들이 관람하기를 바란다고 했다.

‘30억원 공룡 캐낸 농부’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묵묵히 땅을 파면 진짜 행운이 따르네요”, “농장 위가 공룡 서식지였다니…”, “자칫하면 소뼈로 착각할 뻔 했을 수도..”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사진=위키백과>

김용 기자 eco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