견과류가 좋다지만….이런 씨앗은 조심!

 

땅콩이나 견과류는 몸에 좋은 씨앗이다. 해바라기씨, 호박씨, 올리브, 달맞이꽃씨 등도 건강에 도움을 주는 씨앗들이다. 그래도 씨앗은 유지성분이 많아 과다 섭취할 경우 설사를 유발할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식품의약품안전처 식생활정보와 함께 ‘주의해야 할 씨앗’에 대해 알아보자.

1. 은행=독성물질인 시안배당체, 메칠피리독신이 들어 있다. 가열 후 먹어야 하며 성인은 하루 10알 미만, 어린이는 하루 2~3알 섭취하는 것이 적당하다.

2. 매실(과육)=독성물질인 시안배당체를 갖고 있어 술을 담그거나 설탕에 절이는 과정을 거쳐 시안배당체를 분해시킨 후 먹어야 한다.

3. 아마씨=역시 시안배당체를 함유하고 있어, 물에 오랫동안 담궈둔 후 여 러차례 세척하거나 또는 가열 후 먹어야 한다. 권장섭취량은 1회 4g, 하루 16g(약 2숟가락) 미만이다.

4. 유채씨=에루스산을 함유하고 있는데 역시 독성물질이다. 씨앗에서 직접 기름을 짜내거나 섭취를 금지하고 있다. 시중에 채종유(카놀라유)로 유통되고 있는 제품은 독성물질을 제거한 것으로 안전하다.

5. 목화씨(면실)=고시폴이란 독성이 들어있어 씨앗을 직접 먹지말아야 한다. 시중에 유통되는 면실유만 섭취가 가능하다.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