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대 의료기기산업 특성화 대학원 출범

의료기기산업에 특화된 석·박사급 학위과정인 ‘동국대 의료기기산업 특성화 대학원’이 공식 출범했다.

보건복지부는 21일 동국대학교에서 특성화 대학원 개원식을 개최했으며, 이날 행사에는 동국대 김희옥 총장과 의료기기산업협회 송인금 회장, 삼성전자 조수인 사장 등 많은 내·외빈이 참석했다고 밝혔다.

동 대학원은 의료기기의 융합적 특성을 반영한 다학제 교육, 그리고 실습과 프로젝트 중심의 커리큘럼 등의 프로그램을 통해 산업현장에서 요구하는 실무형 고급인력을 양성하게 된다.

오는 9월에 첫 학기를 시작하는 ‘동국대 특성화 대학원’은 일반 전형과 계약학과 협약을 통해 모집된 총 34명의 신입생을 대상으로 학위과정을 운영하게 되며, 앞으로 2년 후인 2015년 하반기부터 졸업생을 배출할 예정이다.

보건복지부는 “특성화대학원이 국내 의료기기산업의 발전을 위한 교육적 역할에 충실할 것으로 기대하며, 창조경제를 구현할 핵심인력 양성사업으로서 지속·확대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고영곤 기자 gony@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