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구신지?” 브래드 피트의 말 못한 고민

할리우드 배우 브래드 피트(50)가 안면실인증(Prosopagnosia)때문에 주위 사람들에게 오해를 사고 있다고 ‘에스콰이어’ 6·7월호 인터뷰에서 고백했다.

브래드 피트는 이로 인해 “많은 사람들이 내가 그들을 모욕한다고 생각해, 나를 싫어한다”고 말했다. 한때 사람들을 만나면 “우리가 어디서 만났는지 말해달라고 묻기도 했지만 더 불쾌해하더라”고 토로했다.

그는 이어 “스스로도 미스터리한 일이다. 얼굴을 도무지 파악할 수가 없다. 디자인이나 미학적인 관점으로만 파악된다”고 말했다.

브래드 피트는 정식 안면실인장애 검사를 받을 계획. 안젤리나 졸리와 함께 여섯 아이를 키우는 다정한 아버지로 잘 알려진 그는 “자신 때문에 불쾌해하는 사람을 최소화하려고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게 내가 집에만 있는 이유이기도 하다”고 덧붙였다.

안면실인증은 실인증(agnosia)의 일종으로 기본적인 감각 이상, 지능 장애, 결핍, 실어증 등이 없음에도, 친숙한 사람의 얼굴을 인식하지 못하는 증상·장애를 말한다. 안면인식장애(face blindness)로도 불린다.

정미혜 인턴 기자 mihye512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