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단하고 안전하게 치매를 예방하는 법?

옥스퍼드대학 연구팀 발표

영국 옥스퍼드 대학의 연구팀이 인지기능 저하 증상을 보이는 156명의 환자들을 상대로 관찰한 결과다.

이들에게 비타민 B6, B12 보충제를 복용케 한 결과 치매를 부르는 호모시스테인이라는 두뇌 속 아미노산 수치를 낮추는 것으로 나타났다. 비타민 B가 두뇌의 인지 기능 저하 방지에 도움이 된다는 연구결과는 기존에도 있었으나 이번 연구에서는 종전에 알려진 것보다 그 효능이 훨씬 크다는 것이 밝혀졌다고 연구팀은 설명했다.

이번 연구결과 알츠하이머병을 부르는 두뇌의 특정 부위의 수축 현상을 90%나 떨어뜨리는 것으로 관찰됐다. 이번 연구를 주도한 데이비드 스미스 교수는 “이번 연구결과는 안전하고 간단한 방법으로 치매를 예방할 수 있음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이 같은 주장에 대해 다른 전문가들은 성급하게 결론을 내려선 안 된다고 지적하고 있다.

영국 알츠하이머 연구소의 에릭 카란 소장은 “장기적으로 그 같은 효능이 나타나는지를 살펴야 하며 또 이미 치매 증상을 보이는 이들에게도 도움이 되는지는 분명치 않다”면서 건강한 식생활과 운동이 최선의 치매 예방법이라고 말했다. 이번 연구결과는 ‘영국 국립과학원회보(Proceedings of the National Academy of Sciences)’에 실렸으며 텔레그래프가 22일 보도했다.

이무현 기자 ne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