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MSD, 의약품 허가담당에 방혜련 상무

미국 머크의 한국법인인 한국MSD(대표 현동욱)는 의약품 허가 담당(Regulatory Affairs) 부서에 방혜련 상무를(사진·45) 새로 임명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조치로 방혜련 상무는 한국 MSD의 의약품 허가를 담당하는 업무 전반을 총괄하게 된다.

방 상무는 약 20여 년간 다수 글로벌 제약기업에서 식약청 허가, 정책, 약가, 신제품 및 비즈니스 기획 및 개발 부문 전문가로서 다양한 경험을 쌓았다. 특히 1996년부터 2006년까지 한국MSD에 재직하는 동안 포사맥스, 싱귤레어, 바이토린 등 30여개의 의약품 허가를 성공적으로 수행했으며 이 외에 신제품 기획, 의약품 경제성 평가 (Pharmaeconomics) 및 대외 협력 업무를 담당했다. 또한 한국애보트 허가 담당 부서 상무로 재직한 바 있다.
방 상무는 이화여대와 동 대학원에서 약학(Pharmacy)과 약리학(Pharmacology)을 전공했다.

 

박진철 기자 jcpar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