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신종AI 추가발생 인천공항 검역 강화

 

인천공항 검역 강화

중국에서 신종 조류 인플루엔자(AI) 감염자 4명이 추가로 확인되면서 불안감이 확산하고 있다. 중국 언론 보도에 따르면 장쑤성에서 신종 AI 바이러스(H7N9형)에 감염된 환자 4명이 추가로 나온 것으로 밝혀졌다.

이들 환자는 장쑤성 난징시 시장에서 닭, 오리 등을 잡아 고기를 처리하던 45세 여성을 비롯해 쑤첸시 48세 여성, 쑤저우시 83세 남성, 창저우시 32세 여성 등으로 알려졌다. 이로써 신종 AI 감염자는 7명으로 늘었으며 이 중 2명은 이미 사망했다. 사람이 H7N9형 바이러스에 감염돼 사망한 것은 이번이 세계에서 처음이다.

중국 보건당국은 신종 AI 감염자 발생 사실을 세계보건기구(WHO)에 보고하고 이들이 접촉했던 사람들에 대한 관찰과 추가 감염을 막는데 전력을 기울이고 있다. 당국은 이와 함께 신종 AI 바이러스의 근원지에 대해서도 추적 중이다.

국내 전문가들은 “중국에서 AI 바이러스가 사람에서 사람으로 전염되는 상황이라면 한국에도 확산할 가능성이 우려되지만 현재 그렇게 판단하기는 어렵다. 좀 더 상황을 지켜봐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중국에서 신종 AI 감염자가 발생함에 따라 국립인천공항검역소는 중국에서 입국하는 여행객들에 대한 검역을 강화했다.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