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이자, 노바스크 구강붕해정 출시

 

한국화이자제약(대표이사 사장 이동수)은 국내 고혈압 치료제 중 최초의 구강붕해정(Oral Disintegrating Tablet)인 ‘노바스크 구강붕해정(성분명 암로디핀 베실산염)’을 19일 출시했다. 노바스크 구강붕해정은 5mg과 10mg 두 가지 용량으로 출시해 기존의 경구용 노바스크정과 동일한 용량과 가격으로 제공한다.

노바스크 구강붕해정은 약물의 유효성분이 구강에서 용해돼 위에서 흡수되는 특수 제형으로, 물 없이 입 안에서 간편히 녹여 복용할 수 있다. 그렇기 때문에 일반 고혈압 환자들은 물론 고령과 뇌졸중 등으로 연하능력이 저하돼 고형 제제 삼킴에 거부감이나 어려움이 있는 환자, 복약 습관이 형성되지 않은 초진 환자, 수분 섭취에 제한이 있는 환자 등의 고혈압 관리에 도움을 줄 수 있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노바스크 구강붕해정은 효과 측면에서도 기존 경구용 노바스크정과 동일하게 1일 1회 투약으로 24시간 활동혈압 조절이 가능하며, 기존 노바스크정과 생물학적 동등성을 입증했다. 이에 따라 노바스크 구강붕해정을 통해 더욱 많은 환자들이 20년 이상 축적된 노바스크의 입증된 효과를 누릴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복용 편의성 개선에 따른 복약 순응도 향상까지 기대할 수 있게 됐다고 회사는 전했다.

한국화이자제약 이스태블리쉬트 프로덕츠 사업부(Established Products Business Unit) 김선아 전무는 “노바스크 구강붕해정은 다양한 고혈압 환자들에게 폭넓은 치료 옵션을 제공하고 이를 통한 치료 성과를 높이기 위해 출시됐다”며 “기존 노바스크정의 장기간 입증된 효과와 더불어 복약편의성을 더한 최신의 고혈압 치료제인 노바스크 구강붕해정이 환자들의 편의와 삶의 질 제고에 기여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박진철 기자 jcpar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