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단걷기·청소 하면 운동할 필요없다?

미국인 6000여명 대상 연구

운동을 하겠다는 결심을 자주 하지만 실행하기는 쉽지 않다. 이런 이들이라면 귀담아 들을 만한 연구결과가 나왔다. 일상적으로 하는 활동들을 꾸준히 하는 것만으로도 체육관에 가서 운동하는 것 못잖은 효과가 있다는 것이다.

엘리베이터 대신 계단을 이용하는 것, 정원을 청소하는 것 등을 매일같이 하면 따로 운동 시간을 낼 필요가 없다는 얘기다. 미국 오레건 대학 연구팀이 미국인 6000여 명을 상대로 관찰한 결과다. 관찰 결과 일상적으로 몸을 움직이는 활동이 고혈압, 고 콜레스테롤 및 심혈관질환이나 뇌졸중, 제2형당뇨병 등의 위험요인을 예방하는 데 체계적인 운동만큼 효과가 있다는 것이다.

평소 일상 활동을 통해 몸을 잘 움직이는 사람의 43%는 정부의 운동 가이드라인인 하루 30분을 채우는 것으로 나타난 반면 오히려 그보다 더 길게 따로 운동을 하는 사람 중에서는 기준을 채우는 사람이 10%에도 미치지 못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를 이끈 폴 로프린지 교수는 “일상생활 중에 가급적 몸을 움직이는 게 좋다”면서 “가령 전화를 받을 때에도 앉아서 받기보다는 선 채로 돌아다니면서 통화할 것”을 권했다.

연구팀은 “하루에 30분 이상 시간을 못 내면 아예 운동을 포기하는 사람들이 많지만 이렇게 일상적으로 하는 활동들을 운동 시간으로 생각하고 잘 활용한다면 따로 운동을 하기 위해 시간을 내지 않아도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 같은 연구결과는 ‘미국 건강 증진 저널(American Journal of Health Promotion)‘에 실렸으며 헬스데이뉴스가 지난 10일 보도했다.

이무현 기자 ne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