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청, 설 관련 식품업체 218곳 적발

식품의약품안전청이 설을 앞두고 설 성수식품 관련 업체 218곳의 식품위생법 위반사항을 적발했다.

식약청은 5일 떡류, 한과류, 건어포류, 두부류, 묵류, 만두류, 식용유지류, 빵류, 다류, 건강기능식품 등 설 성수식품 관련 업체 2760곳을 점검하고, 식품위생법 등 위반사항을 확인한 218곳에 대해 관할 관청에 행정 처분을 요청했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은 지난 1월 14일부터 1월 25일까지 지방자치단체와 합동으로 제수용·선물용 식품제조업체 등을 대상으로 벌였다.

적발된 주요 내용은 ▲위생적 취급기준 위반 41곳 ▲생산·작업기록·원료수불부 미작성 36곳 ▲건강진단 미시행 36곳 ▲시설 기준 위반 33곳 ▲표시 기준 위반 27곳 ▲자가품질 검사 의무 위반 14곳 ▲품목제조 보고 미보고 8곳 ▲유통기한 경과 제품 보관 사용 8곳 ▲기타 식품위생법 위반(보존 및 유통기준 위반 등) 15곳이다.

식약청은 또한, 떡류·다류·식용유지류 등 1758건을 수거·검사한 결과 1357건이 적합했고 9건(8개 업체)이 부적합했으며, 나머지 392건은 검사가 진행 중이라고 전했다.

김용 기자 eco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