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사협회, 정치세력화 목소리 높아

최근 대한의사협회가 정책 자문단을 대상으로 대한의사협회 정치 세력화에 관한 설문조사를 시행한 결과 응답자의 95.4%가 정치 세력화가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의협 정책 자문단은 각종 의료정책 및 회무 추진 결정 시 회원과 원활하고 신속한 소통을 하기 위한 목적으로 구성됐으며, 각 지역·직역 대표와 일반회원 중 자발적으로 신청한 회원들로 구성했으며, 400여 명이 넘는 회원을 두고 있다.

이들 자문단은 이번 설문 조사에서 정치 세력화 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것으로 33.1%가 내부 결속력 강화를 꼽았고, 31.5%가 권리 강화, 26.2%가 정치권 진출, 5.4%가 언론 홍보라고 응답했다. 또한, 정치 세력화가 이뤄졌을 경우 기대효과로는 81.5%가 주요 의료현안에 대한 의료계 입장 반영이 쉬워질 것이라고 답변했고, 13.8%는 의료인 권익 신장, 2.3%는 의료계에 대한 국민 신뢰 회복을 꼽았다.

정치 세력화를 통해 가장 먼저 해결해야 할 현안으로는 73.8%가 불합리한 의료제도 개선을 꼽았고, 19.2%가 의료수가 조정에 적극적인 개입, 6.9%가 의료계 사회적 위상 고양이라고 응답했다. 정치 세력화를 위한 가장 적절한 방법으로는 후원회 참여와 보건의료 정책 제안을 제시하는 것이라는 의견이 30.2%와 46.5%로 조사됐다.

이것은 구호로써의 정치 세력화가 아닌 실질적인 정치 세력화 즉, 국민과 의사 모두를 위한 올바른 정책 제안과 적극적 후원을 통한 정치 세력화를 요구하는 회원들의 목소리가 컸다는 것을 방증하는 것이라고 의사 협회는 전했다.

의협 이용진 기획이사(미래전략위원회 간사)는 “이번 설문조사는 정책 자문단에 참여한 위원들이 대한의사협회 정치 세력화에 대해 어떤 시각을 가졌는지에 대한 견해를 확인해 봄으로써 정책 자문단 운영방향을 결정하는 데 참고자료로 활용하고자 시행했다”며 “설문조사 결과에서 대한의사협회 정치세력화에 대해 긍정적인 결과가 도출된 만큼, 도출된 의견을 바탕으로 회무를 추진해 나감으로써 정치 세력화를 이룰 수 있도록 부단히 노력하겠다” 고 말했다.

박진철 기자 jcpar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