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동제약 가산문화재단,중고교생 63명에 장학증서

광동제약 가산문화재단은 30일 오전 평택시 소재 송탄 공장에서 중고등학생 63명에게

 장학증서를 수여했다.

가산문화재단은 최수부 광동제약 회장의 아호인 ‘가산’이라는 이름으로 2007년

설립된 이후 장학사업 등의 공익 활동에 전념하고 있다. 이를 통해 올해까지 204명의

중고등학생들에게 모두 1억 5천여 원의 장학금을 집행했다.

회사 관계자는 “학생들에게 전달한 장학증서가 한 명 한 명에게 희망과 응원의

메시지로 전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광동제약은 이밖에도 ‘비타500 장학금’ 및 ‘옥수수가족캠프’ 등의 환경캠페인

활동, 사랑의 집짓기 등 다양한 사회 공헌활동을 벌이고 있다.

건강생활정보팀(lifeinfo@kormedi.com)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