졸리고 답답한 눈, 비절개 눈매교정술로 해결

눈은 첫 인상을 좌우한다. 또 다른 사람의 호감을 불러일으킬 수 있는 중요한

부위다. 시원하고 또렷할수록 각광받고 개인의 이미지를 각인시켜 준다. 자연스러운

느낌의 쌍꺼풀이 있다면 그 효과가 더 크다.

눈 성형이 보편화되면서 이중 매몰법, 단연속 매듭 매몰법 등 다양한 방법을 직접

검색, 자신이 원하는 방법으로 시술 받으려는 사람들도 늘고 있다.

일반적으로 안검하수 증상을 가진 사람의 경우, 눈 뜨는 근육이나 처진 눈꺼풀을

교정하기 위해 절개법으로 시술 받는다. 절개법으로 시술하지 않을 경우 눈꺼풀이

눈동자를 덮어 졸려보이고 답답해 보이는 인상을 개선할 수 없기 때문이다.

하지만, 최근에는 안검하수 눈매 교정에도 매몰이나 이중 매몰법 시술이 적용된다.

 비절개 눈매교정법은 절개식 눈매 교정법과는 다르다. 눈꺼풀 안쪽으로 실을

넣어 눈 뜨는 근육의 일부를 맞닿게 묶어 근육의 길이를 줄여준다. 근육의 맞닿는

부위가 길다면 결막 안쪽을 통해 살짝 잘라낸 뒤 묶어 짧게 만들 수 있다.

비절개

눈매 교정법(미니 눈매 교정)을 이용하면 안검하수 증상이 있어도 매몰법으로 쌍꺼풀

수술을 할 수 있다. 눈이 더 또렷해지며, 눈 뜨는 것이 편해졌다는 것을 본인이 느낄

수 있다. 절개를 하지 않기 때문에 붓기나 멍이 상대적으로 적고 흉터가 남지 않는다.

완전 절개법 눈매 교정에 비해 수술이 짧고 간편해 비용도 절감된다. 수술 결과도

자연스럽고 수술시간이나 회복기간도 절개식의 3분의 1 정도로 짧고 일상생활에도

지장이 거의 없다.

박선재 바노바기성형외과 원장은 “간혹 안검하수를 제대로 확인하지 않고 단순히

쌍꺼풀 수술만으로 해결하려는 경우가 있다. 이는 수술 후에도 눈이 덜 떠지고 또렷한

눈매를 얻지 못하는 등 만족스럽지 못한 결과를 가져와 재수술의 원인이 된다”고

밝혔다. 그는 “따라서 쌍꺼풀 수술을 받기 전에는 반드시 안검하수가 있는지 여부를

확실히 확인하고 수술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건강생활정보팀(lifeinfo@kormedi.com)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