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검하수, 절개 없이 교정 가능하다?

눈을 제대로 뜨지 못하고 졸려 보이면 교정해야

예쁜 사람 치고 눈이 못 생긴 사람이 없고, 눈이 예쁜 사람 치고 못 생긴 사람

없다는 말이 있다. 외모에서 눈이 차지하는 중요성을 가늠할 수 있는 표현이다. 눈은

사람의 전체적인 인상을 결정하는 역할을 한다.

이 때문인지 성형외과의 수술에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부위는 눈, 특히 쌍꺼풀

수술이다. 쌍꺼풀 수술은 흔히 ‘살짝 찝었다’는 표현과 함께 수술의 범주보다는

시술의 범주에 속하는 것으로 여긴다.

원래 쌍꺼풀 수술은 졸려 보이는 눈, 잘 뜨지 못하는 눈의 보완책으로 등장했다.

눈을 뜨게 해주는 근육인 ‘뮬러 근’의 약화로 눈을 제대로 뜨지 못하고 졸려 보이는

것을 안검하수라고 한다. 졸린 눈은 눈꺼풀이 심하게 처져 보이며, 쌍꺼풀 라인을

크게 잡더라도 개선되지 않고 오히려 더 눈이 무거워 보이는 인상을 줄 수 있다.

압구정에 있는 휴앤미 성형외과의 서의석 원장은 “안검하수의 경우, 눈을 크게

뜨기 위해 힘을 주면 눈 근육이 아닌 이마 근육이 움직이게 돼 이마에 주름살을 만드는

경우가 있다”고 말했다.

일반적인 안검하수 교정술은 절개로 라인을 생성하는 게 보통이었다. 하지만 최근엔

독특한 시술법이 선을 보이고 있다. 휴앤미 성형외과가 자체적으로 개발한 ‘퀵매몰법‘도

그 가운데 하나다. 퀵매몰법은 라인의 전체적인 절개 없이 가상의 쌍꺼풀 라인에

4곳 지점을 통해 매몰함으로써 안검하수를 교정하면서 동시에 쌍꺼풀도 만들 수 있는

비절개 시술의 한 방법이다.

서의석 원장은 “퀵매몰법은 빠른 시간에 수술을 끝낼 수 있고 통증도 적다”고

말했다. 아름다운 눈을 만드는 데는 다양한 방법이 있다. 전문가와의 상담을 통해

개인에게 가장 바람직한 방법을 찾는 게 중요하다.

건강생활정보팀(lifeinfo@kormedi.com)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