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40대 대장암, 노년층보다 진행 빨라

강북삼성병원 연구팀, 발생빈도도 5배 높아

40세 이하 젊은층의 대장선종과 대장암의 원인은 노년층의 발병 원인과는 다르고

진행 속도도 더 빠르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대장암이 주로 발생하는 50~60대 못지않게

20~40대 젊은층에서도 대장암 발병 가능성이 높다는 것을 의미해 주목된다.

성균관의대 강북삼성병원 박동일 소화기내과 교수는 9일 대장선종이 있는 40세

이하 41명과 41세 이상 78명의 선종 유전자를 분석한 결과를 발표했다. 박 교수는

연구에서 ‘미소위성체 불안정성(MSI, Microsatellite instability)’에 주목했다.

‘미소위성체 불안정성’이란 일정한 규칙성을 가지고 배열된 유전자 염기서열 오류를

수정하는 시스템에 문제가 생겨 ‘미소위성체’ 길이에 변화가 생기는 현상이다.

이들의 MSI를 분석한 결과 40세 이하 젊은층의 발생 빈도가 31.4%로 40대 이상의

6.4%보다 5배나 높았다. 젊은층에서 많이 발견된 MSI 양성 대장암은 성장 속도도

매우 빠르고 ‘중간암’ 중에서도 MSI 양성이 많았다.

MSI는 대장암은 물론, 위암, 췌장암, 자궁내막암, 방광암 등의 원인이 될 수 있다.

일반적으로 대장암은 유전적 요인, 음주와 흡연, 비만과 운동부족, 스트레스 등과

같은 요소에 의해 암 전단계인 대장선종으로 시작하는 것으로 잘 알려져 있다. 그

후 대장선종이 약 10년에 걸쳐 대장암으로 진행된다.

MSI 양성 대장암은 주로 여성의 오른쪽 대장에서 흔히 발생하며, 진행 정도가

나쁘지만, 치료 결과는 좋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박 교수는 “젊은 층에서 발병하는 대장선종 및 대장암은 그 원인이 노년층과

다르고 암으로 진행되는 속도가 빠른 것이 특징”이라며 “젊은 직장인은 50세 이전이라도

한 번쯤 대장 내시경 검사를 받고 대장선종이 진단되면 적극적인 추적 검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 용어 정리

1. 대장선종

대장용종(대장 점막이 비정상적으로 자란 혹이 장 안쪽으로 돌출돼 있는 상태)의

일종. 대장용종 중 암으로 발전 가능성이 특히 높은 선종성 용종을 말함.

2. 미소위성체 불안정성(MSI, Microsatellite insatbility)

일정한 규칙성을 가지고 배열된 유전자 염기서열 오류를 수정하는 시스템에 문제가

생겨 ‘미소위성체’ 길이에 변화가 생기는 것.

3. 중간암

대장내시경 검사에서 이상이 없다는 판정을 받은 지 얼마 되지 않아 발견되는

암.

안명휘 기자 submarine@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