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채기를 하는 뜻밖의 이유 3가지

꽃가루…애완동물…새우…

알레르기는 자라면서 없어지는 것이지 성인이 돼서 새로 생기는 것이 아니라고

당신은 생각할 지 모른다. 하지만 새로 고양이를 키우기 시작하면 없던 알레르기

증상이 생길 수 있다. ‘알레르기와 임상 면역 저널(Journal of Allergy and Clinical

Immunology)’에 실린 논문에 따르면 성인이 된지 오랜 후에 당신을 혼내는 알레르기

유발물질은 고양이만이 아니다.

미국 엔젤우드 병원 및 메디컬 센터의 알레르기 전문의 니타 오그덴 박사의 말을

들어보자. “성인이 전에 없던 알레르기를 앓는 일은 흔히 있다. 어릴 때부터 계속

 알레르기 환자로 살아온 사람만 성인 알레르기 환자가 된다고 사람들은 생각하지만

이는 전혀 사실이 아니다.”

진상은 이렇다. 알레르기가 시작되는 것은 당신이 꽃가루나 견과류 같은 환경이나

음식 속의 무엇인가에 유전적으로 과민하기 때문이라고 과학자들은 생각한다. 알레르기

반응이 시작되기 위해서는 당신의 신체가 그 특정한 물질에 충분히 노출될 필요가

있다. 이를 민감화 과정이라고 부른다.

그리고 80%의 경우 민감화는 어린 시절에 일어난다고 미국 ‘알레르기, 천식,

면역학 협회’의 실내 환경 의장인 제임스 서블렛 박사는 말한다.  하지만 나머지

20%는 성인이 된 뒤에 민감화의 임계점에 이르게 된다.

1.계절성 알레르기

나무, 잡초, 잔디의 꽃가루는 건초열이라는 가렵고 따끔거리는 증상을 일으킨다.

어떤 경우 당신이 새로운 알레르기라고 생각한 것은 실상 점점 악화되고 있었던 것일

수 있다고 서블렛은 설명한다. 어린 시절에는 반응이 미약해 감기나 독감으로 오인됐을

가능성이 있다.

또 다른 경우는 새로운 종류의 꽃가루가 있는 지방으로 이사하거나 알레르기 유발물질이

특별히 많이 발생하는 계절을 맞는 것이다. 과거에 그런 일이 없던 성인이 콧물을

흘리고 눈이 충혈되는 증상을 일으키는 것은 이런 사례에 해당할 수 있다.

이런 증상을 예방하고 줄이기 위해서는 꽃가루 계측 지수를 온라인으로 확인하는

것이 좋다. 지수가 높으면 창문을 닫아야 한다. 외출 후에 집에 들어설 때는 옷을

갈아입고 신발을 바꿔 신어야 꽃가루가 묻어 들어오는 것을 예방할 수 있다.

2.애완동물(특히 고양이) 알레르기

“고양이 비듬은 특히 알레르기를 잘 유발한다. 한동안 달라붙어 있는데다 심각한

증상을 유발할 수 있다”고 오그덴 박사는 말한다. 만일 당신이 고양이와 함께 자라지

않았는데 고양이 근처에만 가면 재채기를 하기 시작한다면 과거부터 언제나 고양이

알레르기 성향이 있었던 것일 가능성이 크다. 그러다가 이번에 민감화를 일으키기에

충분한 비듬을 호흡하게 된 것이다.

이탈리아 연구자들은 다른 것에 알레르기에 있는 사람들은 고양이 알레르기가

새로 생길 위험이 매우 크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그러므로 당신이 무언가에 알레르기가

있다면 고양이를 멀리 하는 것이 좋다. 아니면 최소한 베개에서 멀리하고 침실에

들이지 말아야 한다.

3.새우와 갑각류 알레르기

어린 아이들은 견과류와 달걀을 많이 먹는데 이는 어린 시절에 시작되는 알레르기

반응에 박차를 가한다. 하지만 방과후에 새우 튀김을 주로 먹은 것이 아니라면 당신은

민감화를 일으킬 만큼 해산물에 많이 노출된 것은 아니다. 민감화는 나이가 더 든

후에 시작된다고 오그덴은 말한다.

또한 교차 반응이라는 이름의 흥미로운 현상이 새로운 음식 알레르기를 일으킬

수 있다고 서블렛은 설명한다. 우리가 먹는 갑각류와 집안의 집먼지 진드기는 유사한

단백질 성분을 지니고 있어 신체가 양자를 혼동할 수 있다. 예컨대 새 아파트로 이사했는데

그곳이 집먼지 진드기가 들끓는 곳이라면 게 다리의 껍데기를 부순 후에 갑자기 숨쉬기가

힘들어들 수 있다.

최선의 방책은 알레르기 증상이 심각하거나 일주일 이상 계속되면 반드시 알레르기

전문의사를 찾아가는 것이다. 의사는 정확히 진단하고 증상을 치료해 줄 수 있다.

이 같은 내용은 건강뉴스 사이트 ‘멘스헬스(Men’s health)’가 5일 보도했다.

조현욱 기자 poemloveyou@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