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영상뉴스]코메디닷컴 4주년 기념식 성황

각계 인사 100여 명 “축하해요”

코메디닷컴의 창간 4주년 기념식이 15일 저녁 서울 태평로 1가 한국프레스센터

20층 프레스클럽에서 열렸다.

행사는 보건의료계, 정보통신계, 언론계 등에서 100여

명이 참석하는 성황을 이뤘다. 김세철 관동대 명지병원장이 축사를 했으며 고창순

가천의대 명예총장이 건배를 제의했다.

코메디닷컴 이성주 대표는 인사말을 통해 “이제 회사는 도약의 발판을 마련하고

비상을 위한 날갯짓을 시작했다”면서  “앞으로 3년 내에 회원수 1억명이 넘는

미국의 웹MD나 레볼루션 헬스 등의 건강 포털처럼 국민의 건강을 책임지는 회사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참석하지 못한 진수희 보건복지부 장관과 이재선 국회 보건복지위원장을

비롯해 이철 연세의료원장과 최한용 삼성서울병원장이 동영상으로 축하메시지를 전했다.

끝머리엔 가수 이현섭이 축하 공연으로 흥겨운 분위기를 이끌었다.

<참석해주신 분>

◇의료 및 제약계 ▲고창순 서울대 의대 명예교수 ▲지제근 서울대 의대 명예교수

▲김세철 관동대 명지병원장▲이석현 인천산재의료원장 ▲허대석 한국보건의료연구원장

▲신원한 前 순천향대부천병원장▲김지학 연세 치대 동문회장 ▲최인호 서울대 의대교수

▲김규언 연세대 의대교수 ▲한광협 연세대 의대교수 ▲김동준 이화여대 의대교수

▲동헌종 삼성서울병원 교수 ▲이태원 경희대 의대교수 ▲김정은 서울대 간호대교수

▲박래웅 아주대 의료정보학과 교수 ▲오성훈 인천나누리병원장 ▲김성원 보령제약

상무 ▲박상영 광동제약 상무 ▲이재국 대웅제약 이사 ▲이병훈 일동제약 이사

◇정부기관 및 공공기관 ▲서병조 국가정보화전략위 지원단장 ▲이영로 한국정보화진흥원

단장 ▲신재식 정보통신산업진흥원 단장  ▲송인 보건복지부 주무관

◇학계, 재계 등 ▲두재균 前 전북대총장 ▲주선희 원광디지털대 얼굴경영학과

교수 ▲장하석 디스커버리 인베스트 회장 ▲박용인 동훈창투 대표 ▲장현근 에코캐피탈

대표 ▲이상호 SK 마케팅앤컴퍼니 팀장 ▲황보병조 포토윈스튜디오 대표 ▲이정규

트란소노 대표 ▲이도연 L&C미디어 대표 ▲전경헌 사이냅소프트 대표 ▲정진근

동부증권 이사 ▲신현호 법무법인 해울 대표 ▲채근직 변호사 ▲조용원 세무사  

◇언론계 ▲이현락 경기일보 대표이사▲박준구 前 동아일보 부국장 ▲박영균 채널A

본부장 ▲홍호표 동아일보 국장 ▲오명철 동아일보 전문기자 ▲김화성 동아일보 전문기자

▲최영훈 동아일보 부국장 ▲허승호 동아일보 부국장 ▲김진경 동아일보 부장 ▲김인배

환타임스 대표 ▲김관오 IT타임스 대표

<화환 보내신 분>

◇재계 및 제약계 ▲박용현 두산그룹 회장 ▲최수부 광동제약 회장 ▲김은선 보령제약

회장 ▲이관순 한미약품 대표이사 ▲김윤섭 유한양행 대표 ▲이정치 일동제약회장 ▲김진호 글락소스미스클라인

대표이사 ▲유르겐 쾨닉 한국머크 대표

◇의료계 ▲정희원 서울대학교병원장 ▲이철 연세대학교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유명철 경희대학교 의무부총장 겸 경희의료원장 ▲이석현 인천산재병원장 ▲박성수

한양대학교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김성덕 중앙대학교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박성욱 서울아산병원장 ▲최한용 삼성서울병원장 ▲김세철 관동대학교 의과대학

명지병원장  ▲조상헌 서울대병원 강남센터원장 ▲정진엽 분당서울대병원장

▲김우경 고려대학교 구로병원장  ▲홍영선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장 ▲한광협

세브란스병원 소화기내과장  ▲김지학 연세대학교 치과대학 총동문회장  ▲김동욱

가톨릭대학교 유전학연구소장 ▲배상철 한양대학교 류마티스병원장  ▲박윤수

삼성서울병원 정형외과 관절센터장 ▲장진우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신경외과학교실

주임교수 ▲박광성 대한남성과학회장 ▲장일태 나누리병원 대표원장  ▲진세훈

진성형외과 원장 ▲강진수 강.한피부과 대표원장

◇정계, 언론계, 법조계 ▲이재선 국회보건복지위원장 ▲오지철 TV조선 사장 ▲김인배

환타임스 발행인 ▲박영균 동아미디어그룹 채널에이 본부장 ▲채근직 변호사

박도영 기자 catsalon@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