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서 첫 일본뇌염 모기 발견

질병관리본부, 일본뇌염 주의보 발령

부산에서 올해 첫 번째 일본뇌염 매개모기가 발견돼 전국에 일본뇌염 주의보가

발령됐다.

질병관리본부는 일본뇌염 유행예측조사결과 부산에서 올해 첫 번째로 일본뇌염

매개모기를 확인함에 따라 전국에 일본뇌염 주의보를 발령한다고 28일 밝혔다. 부산

이외의 지역에서는 아직 일본뇌염 모기가 발견되지 않았다.

질병관리본부는 “부산에서는 일본뇌염 예방을 위해 모기에 물리지 않도록 주의하고

모기 유충의 서식처로 의심되는 물웅덩이 등을 발견하면 모기 방제가 가능하도록

관할 보건소에 알려야 한다”고 말했다.

질병관리본부는 이어 “4월부터 9월까지는 모기의 활동이 활발하기 때문에 가정에서는

방충망을 사용하고 야외 활동 시에는 모기에 물리지 않도록 곤충 기피제를 사용하고

긴 옷을 입는 것이 좋다”며 “생후 12개월~12세 아동은 일본뇌염 예방접종을 받아야

한다”고 덧붙였다.

박양명 기자 toann@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