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병원, 브랜드파워 종합병원 부문 11년 연속 1위

서울대학교병원(병원장 정희원)은 한국능률협회컨설팅이 8일 발표한 ‘2011 제13차

한국산업의 브랜드파워(K-BPI)’ 종합병원 부문에서 1위를 차지했다.

이로서 서울대학교병원은 종합병원에 대한 조사가 시행된 2001년부터 11년 연속

1위를 차지함으로써 우리나라 대표 의료 브랜드임이 입증됐다.

소비재, 내구재, 서비스업 등 총 196개 산업군을 망라한 올해 브랜드 파워 조사는

지난해 10월부터 3개월 간 서울 및 6대 광역시 거주 만 15~60세 남녀 11,400명을

대상으로 일대일 개별면접 방식으로 진행됐다.

조사 결과, 서울대학교병원은 인지도, 선호도 등을 분석한 종합 점수에서 올해에도

1위를 차지했다.

한국산업의 브랜드 파워는 한국능률협회컨설팅이 국내 최초로 체계화한 브랜드

관리 모델에 의거, 지난 1999년 제1차 조사를 시행했으며, 올해로 13주년을 맞은

대한민국 대표 브랜드 평가 제도이다.

정희원 병원장은 “서울대학교병원에 관심과 애정을 보여주신 고객 여러분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 며 “곧 개원을 앞두고 있는 암병원을 비롯하여 첨단치료개발센터,

첨단외래센터 등 인프라를 대폭 확충하여 더욱 수준 높은 의료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보도자료는 서울대병원이 8일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손인규 기자 ikson@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