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서울병원, ‘신종전염병과 항생제의 올바른 이해’ 건강교실 개최

삼성서울병원(원장 최한용)은 21일 본관 지하 1층 대강당에서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감염내과 특강 – 신종 전염병과 항생제의 올바른 이해’를 주제로 건강교실을 개최한다.

이번 건강교실은 삼성서울병원 감염내과 송재훈, 백경란 교수가 참여하여 최근

들어 발생률이 급격히 증가하고 있거나 새롭게 창궐한 SARS(사스), 신종 인플루엔자와

같은 신종 전염병에 대해 알기 쉽게 설명하고, 감염증 치료약인 항생제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해 마련됐다.

지난겨울 전 세계를 흔들었던 신종 인플루엔자는 이제 끝났지만 앞으로 이와 유사한

변종 바이러스에 의한 신종 전염병은 계속 발생할 것이다. 이와 함께 감염질환의

치료를 위해 항생제의 사용이 늘어나면서 항생제 내성이나 오남용의 문제 또한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따라서 이번 강의를 통해 신종 전염병과 항생제에 대한 전반적인 이해와 올바른

지식을 얻을 수 있는 뜻 깊은 시간이 되리라 예상된다.

이번 건강교실에 관심이 있으신 분은 사전예약 없이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강의

내용이 담긴 교재를 무료로 배포한다.

* 교통편 : 지하철 3호선 일원역 1번출구(병원셔틀버스 이용, 도보 10분)

이 내용은 삼성서울병원이 14일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