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국대, 새 총장에 김진규 서울대 의대 교수

“근본적 혁신과 변화 이끌겠다”

학교법인 건국대학교(이사장 김경희)는 건국대 제18대 총장에 김진규(58) 서울대

의대 교수(사진)를 선출했다고 30일 밝혔다. 임기는 9월 1일부터 4년간이다.

김 신임 총장은 학내외 총장 후보자 공모, 교수 직원 동문 외부인사 등으로 구성된

총장후보자심사위원회의 1차 심사, 전체 교수와 학생들을 대상으로 한 공개소견발표

등을 거쳐 건국대학교 학교법인 이사회의 의결로 선임됐다.

김 신임 총장은 국내 최초로 독일 프랑크푸르트대학병원에서 ‘임상화학’을 전공한

후 서울대병원에서 이 분야를 개척하고 진단검사 분야 후학을 양성해왔다. 1990년

서울대학교 최초로 대학원 수업에 영어강의를 도입하기도 했다.

김 신임 총장은 “건국대의 연구역량을 혁신적으로 끌어올리고 교육서비스 혁신으로

우수한 졸업생을 배출해 ‘연구하는 대학, 공부하는 대학’으로 이끌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 신임 총장은 마산고를 나와 서울대 의대를 졸업하고 같은 대학 대학원에서

석 박사 학위를 받았다. 1984년부터 서울대 의대 교수로 재임해왔다. 대한임상화학회

회장, 아시아태평양임상화학회 학술위원장 등을 역임했으며 한국과학기술한림원 바이오

스마트케어 특별위원장, 한국건강관리협회 부회장을 맡고 있다.

박양명 기자 toann@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