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산 냉동통새우완탕, 비브리오 패혈증균

패밀리레스토랑 샤브샤브 점에서 유통

주로 패밀리레스토랑이나 샤브샤브 음식점에서 유통되는 태국산 냉동통새우완탕

제품(사진)에서 비브리오 패혈증균이 검출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청(청장 노연홍)은 수입 검사에서 비브리오 패혈증 균이 검출된

태국산 냉동통새우완탕을 반송 하고 기존에 수입돼 유통 중인 같은 품목 제품을 잠정적으로

유통판매 금지 한다고 12일 밝혔다.

잠정 유통판매 금지 제품은 태국 CHAROEN-POKPHAND FOOD PUBLIC CO LTD사가 제조하고

(주)시피케이푸드시스템이 2008년 8월부터 2010년 5월까지 21회 수입한 96톤이다.

비브리오 패혈증균은 오염된 해수나 게 굴과 같은 어패류에 생식하거나 피부상처를

통해 감염된다. 이 병원성 미생물은 발열 구토 설사 및 패혈증을 일으킨다.  열에

약해 100도에서 1~2분 가열하면 사멸된다. 수도물에서 쉽게 죽고 독소는 생성하지

않으며 냉동시에는 증식하지 않는다.

식약청은 이미 수입 유통되고 있는 냉동통새우완탕 제품의 안전성이 확인 될 때까지

취급 판매점이나 소비자는 유통 판매나 사용하지 말라고 안내했다.  

이진영 기자 mint@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