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생명과학, 고혈압약 임상 2상

발사르탄-레르카니디핀 복합제… 2012년 출시 목표

LG생명과학이 안지오텐신 수용체 차단제(ARB)인 발사르탄과 3세대 칼슘채널차단제(CCB)인

레르카니디핀의 고혈압 복합제에 대한 국내 임상 2상에 진입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임상은 지난 10여 년간 전세계적으로 처방되며 효과가 입증된 발사르탄과

레르카니디핀의 복합제 개발을 위한 것으로, 서울대병원을 비롯 24개 병원에서 450여명을

대상으로 약 15개월간 진행될 예정이다.

고혈압은 보통 단일 약제로 치료하지만 치료 장기화에 따른 약제 내성 발현 및

고령화 등의 요인으로 약의 혈압강하 효과가 줄어들 경우 작용 기전이 다른 약제를

함께 투여하는 것이 보편화 돼 있다.

LG생명과학은 “고혈압 복합제 개발을 통해 두가지 약을 동시에 복용해야 하는

환자들의 불편과 약제비 부담을 덜어 주고자 한다”고 밝혔다.

발사르탄과 레르카니디핀 복합제는 2012년 출시를 목표로 임상시험을 진행 중이다.

김혜민 기자 haemin@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