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배우 성규안 사망원인 비인강암이란?

쌀 주식으로 하는 사람에게 많이 발생

80년대 홍콩 영화에서 선 굵은 악역 연기를 펼쳤던 홍콩 영화배우 성규안(成奎安)이

비인강암으로 28일 사망했다.

성규안은 주윤발, 장국영, 유덕화, 주성치 등이 주연배우로 등장한 느와르 영화에서

자주 나와 한국 영화 팬들에게도 각별한 인상을 남겼다. 그가 출연한 느와르 영화

즉 조직에 속한 남자들의 우정과 배신을 그린, 어두운 분위기의 범죄영화로는 영웅본색

2, 도신, 첩혈쌍웅 등이 있다.

성규안은 2004년 처음 비인강암 2기로 판정받았고 5년간 투병생활을 했다. 지난

달 26일에 비인강암 4기로 다시 입원했지만 결국 사망했다.

비인강암은 우리에게 널리 알려져 있지 않지만 한국에서도 매년 1000명 정도의

새 환자가 보고되고 있다. 이 암은 중국 남부, 양자강 하류 지역에서 많이 발생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상하이 이남, 홍콩 등에서는 비교적 흔한 암에 속한다. 정확한

이유는 밝혀지지 않았지만 쌀을 주식으로 하는 사람들에게 특징적으로 많다.

비인강(鼻咽腔)은 코 뒤쪽에 있는 공간으로 목젖 바로 위로 생각하면 된다. 비인강암은

코와 비인강에 생기는 암을 말한다. 비인암이라고도 한다.

자궁경부암이 인체유두종바이러스(HPV)와 관련돼 있는 것처럼 비인강암은 엡스타인-바르바이러스(EBV)

감염과 관련됐다고 알려져 있다. 비인강의 위치가 코의 제일 뒤쪽이라 잘 안 보여

초기 발견이 어렵다. 상당기간 암이 진행된 후 발견되기 때문에 췌장암과 더불어

의료 소송이 많이 빚어지는 암이기도 하다. 주로 40대 이전에 발생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고 남녀 비슷한 비율로 나타난다.

관악이비인후과 최종욱 원장은 “임파선으로 전이돼 목에 혹이 만져진다거나 귀가

잘 안 들리는 증상이 있으면 비인강암을 의심해 봐야 한다”며 “뇌신경이 지나는

길목이기 때문에 눈을 움직이기 어렵고 3차 신경통이 생기기도 쉽다”고 말했다.

비인강암은 조기발견이 어렵지만 방사선 치료에 비교적 잘 듣는다. 치료는 항암제와

방사선 치료를 병행한다.

최종욱 원장은 “바이러스 감염도 큰 원인으로 알려져 있으므로 구강 위생을 청결히

하고 감기나 비강염증을 조심해야 한다”며 “특히 비인강암이 있는 사람이 담배를

피우면 암의 진행이 빨라진다”고 말했다. 담배가 후두암에서는 원인으로 꼽히지만

비인강암에서는 촉진인자라는 것이다.

강경훈 기자 kwkang@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