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톨릭 유비쿼터스 헬스케어 국제 심포지엄’ 개최

‘만성질환 관리의 새 패러다임’ 주제

가톨릭중앙의료원 가톨릭U-헬스케어사업단이 오는 4월 25일(토) 오전 8시부터

서울성모병원 지하1층 대강당에서 ‘만성질환 관리의 새 패러다임’을 주제로 ‘제2회

가톨릭 유비쿼터스 헬스케어 국제 심포지엄(The 2nd Catholic International Symposium

On Ubiquitous Healthcare)’을 개최한다.

이번 심포지엄은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의 개원을 기념하기 위해 실시되며,

유비쿼터스 헬스케어 시스템 임상적용의 경험은 물론 새로운 치료 및 진단도구개발,

바이오센서 개발, 전자 차트 등 다양한 분야에서 연구를 진행하고 있는 국내외 석학

300여 명이 모여 경험과 지식을 공유하고 토론의 장을 열 예정이다.

심포지엄은 ‘유비쿼터스 헬스 케어 시스템의 개념’, ‘감지(Sensing)의 신기술’,

‘실제 시장에서의 유비쿼터스 헬스케어 서비스’, ‘만성질환에 있어서의 유비쿼터

헬스케어 시스템’ 등 총 네 개의 세션으로 구성된다.

특히, 세계적 석학인 하버드 대학의 게리 스틸(Garry Steil) 교수가 ‘열린고리

인슐린치료(Open-loop Insulin therapy)에서 폐쇄회로 인슐린 전달(Closed-loop Insulin

Delivery)으로의 전환에 도움을 주기 위한 대사모델의 이용’을 주제로 발표하는

것을 비롯하여, 버지니아 공대의 문성기 교수는 ‘만성질환 관리의 새로운 모델’,

존슨 앤 존슨의 데이빗 호로비츠(David L. Horowitz) 박사는 ‘당뇨병 관리에 대한

패턴 인식과 원격의료를 통한 당뇨병 관리의 개선’ 등에 대해 발표하는 시간을 갖는다.

가톨릭U-헬스케어사업단 02) 2258-8281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