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에 접근할 때 쓰면 좋은 말 따로 있다

모호한 신호보다는 직접적 호감 표현이 더 적중

여자가 남자에게 접근할 때, 모호한 신호로 남자를 헷갈리게 하는 것보다는 솔직한

말로 호감을 표시하는 것이 더 효과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벅넬대학교 심리학과 조엘 웨이드 박사 팀은 여성들이 남성에게 다가갈 때

거는 말의 종류를 물어 가장 많은 50가지를 선정한 뒤, 이를 남자 70명에게 들려주면서

여자들이 어떤 말로 접근할 때 가장 호감이 가는지를 조사했다.

그 결과, 남자들은 여자가 식사를 함께 하자거나, 영화를 함께 보자고 할 때가

가장 좋다고 대답했다. 그 다음으로는 전화번호 주기, “오늘 저녁 뭐 할 거예요?”라고

간접적으로 유혹하는 말 순서로 인기가 좋았다.

반면 그냥 쳐다 보기만 하는 여자에 대해 남자들은 다소 당황스러워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여자의 의도가 뭔지 알아채기가 힘들기 때문이었다. 웨이드 박사는 “여자가

말없이 신호만 보내면 남자가 해독을 해야 하기 때문에 효과가 별로다”며 “여자가

직접적인 말로 표현하면 남자는 데이트가 가능하다는 확실한 신호를 받기 때문에

호감이 높아진다”고 말했다.

여자가 유머스럽게 접근하는 것 역시 별로였다. 예를 들어 “당신 셔츠가 내 침대

시트와 잘 어울리겠는데요” 같은 유머, 또는 “전에 어디서 만나지 않았나요?”라는

접근방식에 대한 호감도는 낮았다.

여자들의 이런 ‘실없는 소리’가 남자에게 별로인 반면, 남자가 “오늘 날씨

좋지 않아요? 마라톤 하기 딱 좋은 날씨네요”라고 날씨를 끌고 들어가며 말을 거는

행위에 대해 여자들은 호감을 보였다. 머리가 좋으면서도 씩씩한 남자로 보인다는

것이 여자들의 대답이었다.

그러나 “당신 가방에 내 벤츠 차 키가 들어갈 자리가 있나 모르겠네” 따위로

남자가 당치 않은 농담을 걸며 접근하는 것이 여자들은 가장 싫다고 했다.

남자에게 접근할 때 여자가 쓰면 좋은 말과, 그렇지 않은 말은 다음과 같다.

▽남자의 호감을 사기 좋은 말

△저랑 멋진 저녁 할래요?

△전화번호 알려 줄까요?

△이후 계획 있어요?

△오늘 저녁 뭐 할 거에요?

△우리 집이나 당신 집으로 갈까요?

▽남자의 호감을 사기 힘든 말

△ 안녕하세요! 잘 지내요?

△ 어디서 본 거 같은데… 만난 적 있나요?

△ 그 동안 어디 숨어 있었어요?

△ 당신 셔츠가 내 침대 시트와 잘 어울리겠어요!

이 연구 내용은 학술지 ‘성격과 개인차이(Personality and Individual Differences)’

최신호에 발표됐으며, 영국 일간지 데일리메일 온라인 판 등이 8일 보도했다.

여자가 남자를 유혹하려 말을 걸 때에는 직접적으로 의도를 내비치는 것이 좋겠다.

남자는 여자의 이리 돌리고 저리 돌리는 말보다 직접적으로 의사를 표현하는 것에

호감을 느낀다는 것이다.

정은지 기자 jej@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