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명 중 3명 “아들 없어도 돼”

13년 만에 아들 선호도 절반으로 줄어

한 여론조사 기관의 지난해 조사 결과 우리나라 국민 네 명 중 세 명(76.5%)은

‘아들이 없어도 된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1995년 조사 당시의 두

명 중 한 명(54%)보다 크게 낮아진 결과다. ‘아들이 꼭 있어야 한다’는 대답도

1995년의 45.4%에서 지난해 23.5%로 절반 가량으로 줄어들었다.

자료 = 한국갤럽 2008년 설문조사

강경훈 기자 kwkang@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