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서울병원 소아청소년센터 개소

삼성서울병원, 소아청소년진료센터 개소


– 소아청소년환자 전용병동 및 8개 전문치료팀 구성…최적 진료인프라 마련
– 일반병실외 아토피전용병실, 무균실, 중환자실 등 총

187병상 운영


  삼성서울병원(원장 이종철(李鍾徹))이 암센터 오픈에 이어 소아청소년 환자 전용진료센터를 오픈해 주목을 받고 있다.

  삼성서울병원은 4월 14일 소아청소년과, 정형외과, 신경외과, 일반외과 등 각 진료과 단위로 분산되어 있던 어린이 및 청소년 환자들의

진료를 최적화하기 위해 본관 8,9층에 187병상 규모의 소아청소년진료센터(센터장 이문향 소아청소년과 교수)를 개소했다.


내과, 외과, 소아암병동 및 특수병상 운영

  이에 따라 소아청소년진료센터는 본관 8, 9층에

▲소아내과 37병상 ▲소아혈액질환 45병상 ▲소아외과 47병상을, 3층과 6층에는 각각 ▲신생아중환자실 50병상 ▲소아중환자실 8병상을 운영해

총 187병상의 치료환경을 구축하게 됐다. 여기에는 무균실 5실, 아토피전용병실 2실, 병원학교 등이 포함돼 있으며, 그동안 본관 각층의 병동에

분산되어 치료받던 소아청소년 환자들을 보다 집중적으로 치료할 수 있는 최적의 환경을 구현하게 됐다.

  특히 이번 센터를 개소하면서 아토피질환 전용병실 2실, 무균실 5실 등의 특수시설이 완비돼 기존 소아병동에서의 치료에서 부족했던 점을

보완할 수 있게 됐고, 특히 아토피질환 전용병실은 환경부 지정으로 운영되는 국내 최초의 시설로 아토피 질환 치료에 있어 새로운 전기를 마련했다는

평이다.


8개 전문치료팀 운영으로 난치성 질환 극복

  삼성서울병원 소아청소년진료센터의 또다른 특징은

▲고위험신생아팀 ▲소아혈액종양팀 ▲소아호흡기․알레르기 및 면역질환팀 ▲소아신경질환팀 ▲소아신장 및 내분비질환팀 ▲소아소화기영양팀 ▲소아감염팀

▲소아중환자관리팀 등 8개의 전문치료팀을 구성했다는 점이다.

  이는 소아청소년과, 소아외과, 소아정형외과, 소아신경외과 등 20여 명의 교수진으로 구성된 내외과 진료팀의 유기적 연계를 통한

환자중심의 원스톱서비스 구현으로 난치성 질환에 대한 보다 전문적이며 효율적인 치료가 가능한 시스템이다.

  이문향 소아청소년진료센터장은 “삼성서울병원은 부모님들이 자녀들을 안심하고 맡길 수 있는 최상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것과 동시에 나아가

우리의 미래를 맡을 소아청소년 환자들을 적극적으로 치료하기 위해 이번 센터를 개소한 것”이라며 개소의의를 밝혔다.


  한편, 삼성서울병원 소아청소년진료센터는 국내 최소미숙아 생존기록, 고위험신경모세포종 세계 최고수준 생존율 기록, 환경부지정 국내 최초

아토피연구센터 개소 등의 우수한 진료업적을 기록해 왔다.



○ 문의 : 삼성서울병원 소아청소년진료센터(Tel.3410-3539)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