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세청, 우리들병원 대대적 세무조사

정권 바뀐 후 심층조사팀인 서울지방청 조사 4국 맡아

국세청이 우리들병원 그룹(이사장 이상호)에 대해 대대적인 세무조사를 벌이고

있다.

특히 한나라당이 지난 2006년 10월 우리들병원에 여러 의혹이 있다며 ‘우리들

게이트’ 진상조사단을 구성, 국정조사를 요구한 적이 있어 정권이 바뀐 후 실시되는

국세청 조사의 추이에 관심이 높다.

더욱이 이번 조사는 심층조사가 주업무인 서울지방국세청 조사 4국이 맡은 것으로

알려져 그 배경을 놓고 설왕설래하다.  

국세청 등에 따르면 서울지방국세청은 지난달 28일부터 우리들병원을 운영하는

우리들 의료재단에 조사관을 보내 세무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국세청은 또한 우리들의료재단 산하 서울 청담점과 김포공항점, 부산점, 동래점,

대구점 등 5개 네트워크 병원도 조사를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계열회사인 우리들생명과학(구 수도약품)도 세무 관련 자료를 받아 검토하고

있다는 전언이다.  

 

신의연기자 (suy@dailymedi.com)   

기사등록 : 2008-09-05 12:48

 

출처

데일리메디( www.dailymedi.com )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