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신 중 커피 유산과 무관

“하루 한 두 잔 마시면 괜찮아”

임신했을 때 적당량의 커피를 마시는 것은 유산과 관련이 없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과거 다른 연구에서는 임신 중 하루에 커피를 한 두 잔만 마셔도 유산위험이 높아진다는

결과를 내놓기도 했다.

미국 뉴욕 마운트시나이 의대 데이비드 사비츠 교수팀은 임신과 출산 경험이 있는

2407명의 여성을 대상으로 최근 연구한 결과 임신 중 카페인섭취가 유산위험과는

연관성이 없었다고 《역학지(Epidemiology)》 최신호에 발표했다. 연구 참여자 중

258명은 유산을 했다.

연구팀은 참여자의 임신 전과 임신 초기, 출산 전후의 카페인 섭취량을 조사했다.

그 결과 참여자들은 임신 전과 초기에 하루에 평균 두 잔(카페인 350mg 분량)

정도의 커피를 마시고 그 이후에는 평균 한 잔~한 잔 반(카페인 200mg 분량) 정도의

커피를 마신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참여자들의 커피 섭취량 별로 유산위험을 분석했을 때 섭취하는 카페인양과

유산위험은 연관성이 없었다고 밝혔다.

사비츠 교수는 “이번 연구는 커피를 비교적 적게 마시는 여성을 대상으로 진행한

결과이므로 과량의 커피와 유산의 연관성에 대해서는 추가 연구가 진행돼야 알 수

있다”고 말했다.   

안세아 기자 gaman12@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