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통신부, ‘u-헬스 포럼’

u-헬스 포럼

정보통신부는 19일 10시 서울 잠실 롯데호텔에서 ‘미래주간 2007’ 행사의 하나로

‘u-헬스 포럼 2007’을 개최한다.

디지털로 하나 되는 희망한국의 미래상을 제시하는 이번 행사에는 정보통신 분야뿐만

아니라 보건·의료계, 지방자치단체 관계자 등이 함께 모여 유비쿼터스 IT기술을

어떻게 보건·의료분야에 적용할 수 있을지를 모색해 보기 위한 자리다.

정보통신부 관계자는 “올해 추진하고 있는 u-헬스 시범서비스에 대한 소개와

정부의 u-헬스 관련 정책 추진현황, 그리고 민간·연구계가 제시하는 전략과

전망 등에 대해서도 발표해 각계각층의 공감대를 형성할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또 2007년도에 추진 중인 u-헬스 시범서비스 내용에 대해 전시회도 개최된다.

주요 전시 내용으로는 병원선, 진료차량을 이용해 도서 및 격오지 지역의 공공의료복지

서비스를 향상하기 위한 ‘도시·농어촌 복합형 u-헬스케어시스템(충청남도/한화S&C)’,

응급차와 응급의료기관간 실시간 데이터 연동 및 원격 응급처지지도 등을 위한 ‘u-응급의료

및 u-방문간호 서비스(부산시/인성정보)’이다.

정통부 강대영 미래정보전략본부장은 “보건의료분야 뿐만 아니라, 농업, 국방,

건설 등 파급효과가 큰 분야에 대해서도 IT 신기술을 확산하여 경제·사회

전분야의 생산성과 투명성을 높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노은지기자 (nej331@dailymedi.com)

 기사등록 : 2007-10-18 14:53

출처:

데일리메디( www.dailymedi.com

)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