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대 부총장에 오동주 교수 취임

시스템 개혁, 인재양성, 다양한 재원 마련 등 추진

고대의무부총장겸 의료원장에 오동주 교수가 15일 취임했다.

오동주 신임 부총장은 취임식에서 내부 시스템 개혁, 우수인재양성, 다양한 재원

마련 등 3가지 주요과제를 발표하고, 새로운 도약을 다짐했다.

오 부총장은 우선 의료원 시스템의 개혁을 이야기했다. 고대의료원은 이미 최고수준의

교육과 진료, 연구역량을 갖췄지만 제대로 평가받지 못하고 있다며 현재의 경영시스템이

우리의 잠재력을 충분히 관리, 증폭시키지 못했다고 했다.

오 부총장은 “앞으로 좀더 신속하고 합리적인 의사결정과 정책추진이 이뤄질

수 있도록 꾸준히 추진해온 시스템 개혁을 완성시키겠다”고 설명했다.

이를 위해 역량있는 교수를 적극 지원하고, 투자해 우수한 인재를 양성한다는

구상이다.

오 부총장은 “우수인재야말로 험난한 격동기를 이겨낼 궁극의 무기가 될 것”이라며

“이를 위해 내외, 상하를 막론하고 우수인재가 영입되고 등용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또 최근 정부가 의료선진화와 의료산업화에 대한 로드맵을 설정하는 것과 연계해

고대의료원에서도 R&D 달성을 위한 목표를 세우고 추진해 나갈 방침이다. 이를

위해 의료원은 다양한 기금을 조성해 산업화가 가능한 전문분야에 집중 투자하기로

했다.

오 부총장은 “진료수익만으로 성장에 필요한 재원을 마련하기는 어렵다”며 “거시적으로

필요한 반드시 필요한 재원확보 채널을 다각화하고 심화시키겠다”고 말했다.

이날 취임식에는 현승종 이사장, 한승주 총장, 심광숙 교무부총장, 김철수 병원협회장,

유광사 의대 교우회장, 이향애 여의사교우회장 등 내외귀빈 등 모두 200여명이 참석했다.

 

권오정 기자 koj3@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