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치과

치과 안가도 된다? 치아 미백 돕는 것들

하얀 치아를 가지는 것은 많은 이들이 바라는 것이다. 건강한 치아의 상징이기도 할 뿐만 아니라 미관상에도 좋기 때문이다. 그러나 치과에서 미백 시술을 받는 것은 경제적으로 부담이 되는 경우가 많다. 그렇다면 하얀 치아를 유지하기 위해 일상 생활에서 실천할 수 있는 방법에는 무엇이 있을까? ◊꼼꼼한 양치질과 치실 사용하기 구강 위생을 꼼꼼히 챙기는 것은 하얀 치아를 위해 기본적으로 필요한 […]

입냄새 심한 사람은 절대 먹으면 안 되는 채소 3가지

2년째 마스크를 착용하고 있지만 여전히 적응되지 않는 문제가 있다. 바로 내 입냄새다. 하루 세 번 양치질하는데도 왜 계속 입 냄새가 나는 걸까? 마스크를 쓰는 만큼 입냄새가 나면 본인도 괴로운 법. 입냄새가 심한 편이라면, 음식 섭취도 주의를 기울일 필요가 있다. ◆ 입냄새 나는 이유 입냄새가 나는 가장 큰 원인은 ‘구강 내 세균’이다. 자는 동안 침 분비가 […]

이럴 때일수록 병원에 꼭 가야 하는 중요한 순간들

    이 험난한 코로나 시대엔 모든 게 예전과 같지 않다. 건강 문제도 마찬가지다. 웬만하면 병원 근처에도 가길 꺼리는 사람들이 적지 않다. 하지만 이런 때에도, 이럴 때일수록 의사를 찾아 진료받는 걸 차일피일 미뤄선 안 되는 경우가 많다. 미국 건강매체 웹엠디(WebMD)의 자료를 토대로 ‘코로나 시대, 병원에 꼭 가야 하는 중요한 순간들’을 소개한다. 무엇보다도 심장에 이상 징후가 […]

입 안 건강해야 코로나 중증 피한다 (연구)

구강 건강이 부실하면 코로나 19에 걸렸을 때 중증으로 번질 위험이 크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이집트 카이로대 등 연구진은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은 심장질환자 86명의 경과를 살폈다. 구강 건강이 나쁜 환자는 코로나 19 바이러스가 더 많았고, 증상이 심했으며, 회복에도 오랜 기간이 걸렸다. 어메드 무스타파 바수오니 박사는 “구강 조직은 코로나 19 바이러스가 번식하는 온상이 될 수 있다”면서 […]

2030 젊지만 챙겨야 할 건강 체크 5가지

20~30대 젊은 사람들은 공부, 취미, 외모, 연애 등에 자신의 시간과 비용을 투자한다. 그런데 젊어서 과신하기 쉬운 부분이 있다. 바로 ‘건강’이다. 전문가들은 젊은 사람들이 미래를 위해 투자해야 할 목록에 건강을 꼭 포함시킬 것을 권장하고 있다. 건강을 좀 더 빨리 챙길수록, 보다 좋은 노후를 보장받을 수 있다는 것. 건강은 건강할 때 지켜야 한다. 병이 생겼을 때 치료를 […]

입 냄새 나기 전에 방지하는 방법

보통 입 냄새의 원인은 입 안에 있다. 충치나 잇몸병이 있는 경우다. 담배를 피우거나 당분이 많이 든 음료를 마시고 양치질을 제대로 하지 않았을 때에도 냄새가 난다. 이외에도 입 냄새를 만드는 원인으로는 △입속에 생긴 염증 △건조 증상 △편도결석 △역류성 식도염이 있을 때 등이 꼽힌다. 입 냄새 때문에 고민하는 사람이 많다. 용모에 신경 쓰고 예의 바르게 처신해도 입 […]

치과 치료 미루면 안 되는 이유 4

  치과를 최후의 순간까지 미루는 사람이 많다. 당장 통증이 심하거나 불편하지 않으면 방문을 꺼리곤 한다.   이러한 이유 때문인지 치주질환(잇몸병)은 2017년 외래 진료 환자가 1500만 명을 넘어 다빈도 질환 2위를 기록했다. 전년 대비 진료비 증가율은 단연 1위다. 문제는 치주질환은 증세가 심해지면 문제가 거기서 그치지 않고 당뇨병이나 심혈관 질환 등 전신 질환에도 영향을 미친다는 것이다.   […]

고지방 식단, 탈모 촉진할 수 있다 (연구)

고지방 식단이 탈모를 가속화 할 수 있다는 연구가 발표됐다. 일본의 국립 도쿄의과치과대 연구팀은 나이 먹을 수록 고지방 식단이 머리카락을 가늘어지게 하고 탈모를 촉진한다는 것을 발견했다. 주목되는 것은 고지방 식단과 유전적 비만이 모낭 줄기세포(HFSC)의 고갈에 영향을 줄 수 있다는 점. 생쥐를 이용한 연구에서 비만은 몸에 특정한 염증 신호를 보내 모낭 재생을 방해하고 궁극적으로 모낭의 손실을 초래하는 […]

혀가 보내는 건강 신호 5

건강한 혀는 매끈하며 옅은 분홍색을 띤다. 모양이나 색이 변하면 건강에 이상이 생겼다는 걸 의미한다. 미국 건강 매체 ‘웹 엠디’가 혀가 보내는 건강 신호를 정리했다. 혀를 쭉 내밀어 상하좌우를 살펴보자. ◆혀에 털? = 혓바닥 돌기가 길게 자라 털처럼 보는 설모증이다. 정상 돌기보다 긴 탓에 음식과 박테리아가 더 많이 낀다. 대개 흑갈색을 띠기에 보기에도 흉하다. 특히 흡연자에게 […]

자유시간 많을수록 행복할까? (연구)

자유시간이 너무 적은 것처럼 너무 많아도 행복감이 떨어지는 것으로 조사됐다. 미국 펜실베이니아대 와튼경영대학원의 마리사 샤리프 교수가 이끄는 연구진이 9일(현지시간) 《성격과 사회심리학 저널》에 발표한 논문을 토대로 미국 건강의학뉴스 웹진 헬스데이가 이날 보도한 내용이다. 샤리프 연구진은 1992~2008년 실시한 ‘전미 노동인구 변화연구’(NSCW)에 참여한 1만3600여 명의 성인 직장인과 2012~2013년 실시한 ‘미국인 생활시간 사용조사’(ATUS)에 참여한 성인 취업자 및 비취업자 2만1700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