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발진

명절 스트레스 받은 주부 노리는 ‘대상포진’

코로나19 영향으로 이번 추석 연휴에는 고향을 찾는 방문객이 줄었지만, 여전히 명절증후군을 호소하는 이들이 있다. 특히 중장년층 주부들의 경우 귀성을 택한다면 차례 준비와 시댁 및 배우자와의 갈등으로, 그렇지 않다면 긴 연휴 동안 가족들을 돌보느라 평소보다 심한 스트레스를 받게 된다. 이런 스트레스로 인해 발생하는 명절 증후군은 두통, 가슴 두근거림, 소화 불량, 어깨와 허리의 통증, 우울, 불안, 분노 […]

마스크에 괴로운 피부…자극 줄이려면

새벽부터 차차 중북부지역을 시작으로 다시 장맛비가 내린다. 낮에는 충청 북부까지 비구름대가 확대될 것. 수도권과 영서지역은 일요일까지 길게 이어지겠다. 200mm가 넘는 매우 많은 비가 쏟아질 것으로 보인다. ☞오늘의 건강=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마스크 착용이 생활화되며 피부 트러블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마스크를 쓰면 피지와 먼지가 피부 가까이에 고이게 되므로 가려움증과 뾰루지를 유발할 수 있다. 또한 […]

벌레 쫓는 약이 절실한 계절

장마가 막바지다. 여름철 불청객 모기의 전성기가 다가온다. 올해는 모기와 진드기 등 해충을 조심해야 할 한 가지 이유가 더 생겼다. 코로나19다. 바이러스를 피해 실내보다는 야외 활동을 선호하는 시절인 탓이다. 그만큼 해충에 노출될 위험이 더 커졌다. 그뿐만 아니라, 모기나 진드기가 옮기는 병의 증상은 자칫 코로나19로 오해받기도 쉽다. 열이 나고, 몸살이 난 듯 전신이 욱신거린다. 두통, 인후통, 발진에 […]

마스크와 손 씻기에 지친 피부 관리법

코로나 사태가 장기화하면서 마스크 착용과 손 씻기는 이제 일상다반사다. 그러나 새로운 생활 습관 탓에 뜻밖의 피부 트러블을 겪는 이들이 늘고 있다. 마스크 자국 선연한 얼굴은 한때 방역 최전선의 ‘영웅’을 상징했지만, 마스크 착용이 장기화하면서 일반인들도 비슷한 처지가 되고 있다. 미국 ‘워싱턴 포스트’가 조지 워싱턴 대학교 의대 피부과 애덤 프리드먼 교수의 조언을 전했다. 그 자신이 의사로서 종일 […]

“닿기만 해도 피부 손상” 전국 화상벌레 공포…물렸다면 어떻게?

스치기만 해도 화상처럼 상처를 내 이른바 ‘화상벌레’라 불리는 ‘청딱지개미반날개’가 최근 국내에서 잇따라 목격돼 시민들을 불안케 하고 있다. 지난 1일 MBC ‘뉴스데스크’에 따르면, 최근 전북 완주의 한 대학교 기숙사에서 ‘청딱지개미반날개’가 발견됐다. 동남아시아가 원산지인 이 벌레는 1968년 전남 지역에서 국지적으로 유행한 뒤 곳곳에서 피해 사례가 보고된 바 있다. 청딱지개미반날개의 크기는 약 6~8mm 정도로, 머리와 가슴, 배 부분의 […]

새로 산 옷 빨아 입어야 하나?

기사 제목에 대한 대답은 “그렇다”이다. 미국 주간지 ‘타임’에 따르면 새로 구입한 옷을 세탁하지 않고 그냥 입었을 때 접촉성 알레르기 피부염이 생길 수 있다. 알레르기 원인 물질이 피부에 묻었을 때 가려움증을 동반한 붉은 발진이 생기는데, 이런 반응에는 일종의 잠복기가 있다. 접촉 직후 바로 몸이 반응하는 것이 아니라, 며칠이 지나서야 증상이 나타나는 것. 따라서 막상 증상이 나타났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