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발진

큰 일교차에 면역력 비상, 대상포진 주의!

  요즘처럼 아침과 낮의 기온차가 크면 감기 등 각종 병에 걸리기 쉽다. 환절기에 접어들면 외부에서 들어온 병원균에 저항하는 힘인 면역력이 약해진다. 심한 통증을 일으키는 대상포진도 면역력이 떨어지기 쉬운 환절기에 자주 발생한다.   특히 40대 중반~60대초 연령대의 환자가 많기 때문에 중년들이 조심해야 할 질환이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자료에 따르면 대상포진 진료 환자(2017년) 중 62%가 50대 이상으로, 연령별로는 50대, 60대, 40대 […]

30대 갑작스런 관절염, 원인이 피부 건선?

  30대 김여진(가명) 씨는 4년째 건선을 앓고 있다. 두꺼워진 피부 각질과 하얗게 날리는 인설(인비늘) 때문에 다니던 직장도 그만두고 병원을 오가며 치료를 받고 있다.   그런데 얼마 전부터 오른쪽 손가락과 발이 부어서 잘 굽히지도 못하는 증상이 나타났다. 관절 부위가 부어 뻣뻣해지고 아파서 오른손으로 물건을 잡기도 힘들어졌다. 다니던 병원의 류머티스내과를 찾은 김 씨는 어떤 진단을 받았을까.       김 […]

통증 심한 ‘대상포진’… 전염될까?

  주부 이모씨(47세)는 요즘 얼굴과 팔 등에 물집과 같은 발진이 생기고 통증까지 심해 일상생활에 큰 어려움을 느끼고 있다. 외출은 커녕 가족들에게 전염이 될까봐 조리도 자제하고 있다. 가까운 동네병원에서 대상포진 진단을 받았는데, 다른 후유증이 없을지 노심초사하고 있다.       1. 면역력 약해지면 대상포진에 취약 과로나 스트레스 등으로 우리 몸의 면역력이 떨어지면 대상포진이 발생할 수 있다. […]

모기 기피제, ‘의약외품’ 표시 확인해야…

  “탄 피부에는 모기기피제를 사용하지 마세요.” 최근 일부 방향제 제품들이 모기기피제(의약외품)와 구분 없이 판매되고 있어 소비자들의 주의가 요망되고 있다. 모기기피제는 모기를 직접 죽이는 효과는 없으나 모기가 싫어하는 물질을 피부나 옷 등에 뿌려 접근을 막아주는 제품이다. ‘에어로솔’과 같이 뿌리거나 ‘액제’, ‘로션’ 등 바르는 제품 그리고 ‘액제’를 팔찌 등의 물품에 묻혀 착용하는 제품 등이 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모기에 물리지 않기 위해 반드시 […]

‘이것’ 많이 복용할수록 대장암 위험 ↑

항생제는 인류의 평균수명을 늘리고, 수많은 사람들을 살려낸 고마운 약물이지만 동시에 부작용도 존재합니다. 가볍게는 알레르기 반응, 발진, 설사에서부터 심한 경우 슈퍼 박테리아 감염까지..ㄷㄷ 또한 연구 결과에 의하면 항생제는 대장암 위험을 증가시킬 수도 있다고 하는데요, 특정 항생제를 여러 차례 혹은 장기간에 걸쳐 복용할수록 대장암 위험이 증가한다는 것!   미국 존스 홉킨스 킴멜 암센터 연구팀은 1989~2012년 사이에 수집된 중장년 이상의 초기 […]

티백의 놀라운 용도 8

녹차나 홍차를 우려내고 남은 티백을 어떻게 처리하나요? 그냥 버린다고요? 사용한 티백에 재활용이란 말이 무색할 정도의 놀라운 쓸모가 있다면 어떨까요? 인터넷 건강 정보 사이트 웹엠디가 소개한 티백 활용법을 알면 당신의 생각이 달라질 수도 있을 겁니다. ◆ 부은 눈 = 잠을 제대로 못 자서 눈이 부었다면 사용한 티백 두 개가 도움이 된다. 티백 두 개를 따뜻한 물에 […]

명절 스트레스 받은 주부 노리는 ‘대상포진’

코로나19 영향으로 이번 추석 연휴에는 고향을 찾는 방문객이 줄었지만, 여전히 명절증후군을 호소하는 이들이 있다. 특히 중장년층 주부들의 경우 귀성을 택한다면 차례 준비와 시댁 및 배우자와의 갈등으로, 그렇지 않다면 긴 연휴 동안 가족들을 돌보느라 평소보다 심한 스트레스를 받게 된다. 이런 스트레스로 인해 발생하는 명절 증후군은 두통, 가슴 두근거림, 소화 불량, 어깨와 허리의 통증, 우울, 불안, 분노 […]

마스크에 괴로운 피부…자극 줄이려면

새벽부터 차차 중북부지역을 시작으로 다시 장맛비가 내린다. 낮에는 충청 북부까지 비구름대가 확대될 것. 수도권과 영서지역은 일요일까지 길게 이어지겠다. 200mm가 넘는 매우 많은 비가 쏟아질 것으로 보인다. ☞오늘의 건강=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마스크 착용이 생활화되며 피부 트러블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마스크를 쓰면 피지와 먼지가 피부 가까이에 고이게 되므로 가려움증과 뾰루지를 유발할 수 있다. 또한 […]

벌레 쫓는 약이 절실한 계절

장마가 막바지다. 여름철 불청객 모기의 전성기가 다가온다. 올해는 모기와 진드기 등 해충을 조심해야 할 한 가지 이유가 더 생겼다. 코로나19다. 바이러스를 피해 실내보다는 야외 활동을 선호하는 시절인 탓이다. 그만큼 해충에 노출될 위험이 더 커졌다. 그뿐만 아니라, 모기나 진드기가 옮기는 병의 증상은 자칫 코로나19로 오해받기도 쉽다. 열이 나고, 몸살이 난 듯 전신이 욱신거린다. 두통, 인후통, 발진에 […]

마스크와 손 씻기에 지친 피부 관리법

코로나 사태가 장기화하면서 마스크 착용과 손 씻기는 이제 일상다반사다. 그러나 새로운 생활 습관 탓에 뜻밖의 피부 트러블을 겪는 이들이 늘고 있다. 마스크 자국 선연한 얼굴은 한때 방역 최전선의 ‘영웅’을 상징했지만, 마스크 착용이 장기화하면서 일반인들도 비슷한 처지가 되고 있다. 미국 ‘워싱턴 포스트’가 조지 워싱턴 대학교 의대 피부과 애덤 프리드먼 교수의 조언을 전했다. 그 자신이 의사로서 종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