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author

이용재 기자

내 정상체온, 도대체 몇 도일까?

코로나 19 바이러스가 확산되기 시작한 이후, 어디를 가든 발열 체크를 하는 게 당연한 일이 되었다. 오죽하면 ‘적외선 카메라 날 보는데 가슴만 뜨거워’ 하는 노래까지 나왔을까. 그런데 이상하다. 아침에 출근하면서 건물 입구에서 잰 체온과 저녁에 마트에 들러 잰 체온이 다르다. 기계가 이상한 걸까? 게다가 섭씨 37.2도라니? 정상 체온은 36.5도라고 들었는데, 혹시 열이 나는 걸까? 체온은 사람에 […]

틱톡·스냅챗 빠진 중년, 우울증 위험 ↑(연구)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틱톡, 스냅챗 등 사회관계망 서비스가 어린이들의 두뇌 발달에 해롭다는 얘기는 더는 뉴스거리도 아니다. 최신 연구를 보면 그 폐해는 애어른을 가리지 않는다. 미국 하버드대 의대 연구에 따르면 중년도 SNS에 빠지면 우울증 위험이 커진다. 특히 젊은이들이 선호하는 사진 및 동영상 기반의 틱톡, 스냅챗 등에 빠진 중년은 더 그렇다. 연구진은 미국인 5400명을 상대로 정신 건강을 진단하는 […]

아픈 친구에게 해서는 안 될 말 5

사람이 병들고 죽는 일은 인과 관계를 따르지 않는다. 평생 담배라곤 입에 대지 않았던 사람이 폐암에 걸리고, 모두에게 착하다는 평판을 듣던 젊은이가 사고로 일찍 세상을 떠나기도 한다. 심각한 질환이 있다는 사실을 알았을 때 억울한 마음부터 드는 까닭이다. 그런데 친구에게 잘못은 네게 있다는 식의 말을 듣는다면? 무심코 던지는 말이 환자에게는 깊은 상처가 되기 싶다. 아픈 친구에게 절대 […]

건강과 미용 위한 베이킹소다 활용법 5

탄산수소나트륨이 베이킹소다로 불리는 까닭은 빵과 쿠키를 부풀리는 데 쓰이기 때문이다. 그러나 쓰임새는 제과제빵에 머물지 않는다. 오염 물질을 흡착하거나 악취를 제거하는 특징이 있어 세척, 청소, 세탁, 탈취제로도 쓰인다. 미국 건강 매체 ‘웹엠디’가 베이킹소다를 건강과 미용에 활용하는 방법을 소개했다. ◆플라크 = 칫솔에 베이킹소다 가루를 묻혀 양치하면 플라크를 제거한다. 장기간 치약과 병행해 사용하면 잇몸 질환 예방을 돕는다. 구취를 […]

살 빼려면 아침 꼭 먹어야 한다?

아침을 먹어야 머리가 돌아간다. 하루를 활기차게 보낼 수 있다. 아침 식사의 중요성을 강조하는 이들이 많다. 체중 관리를 위해서라도 아침을 챙기라고 한다. 허기를 다스려 오후의 과식을 피할 수 있다는 것. 하지만 미국 ‘워싱턴 포스트’는 최근 관련 연구를 진행했던 인디애나대 공중보건대 데이비드 알리슨 학장의 말을 빌어 “아침을 먹고 말고는 몸무게에 별다른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고 보도했다. 그렇다면 아침을 […]

운동하면 식욕 늘어 과식하게 될까? (연구)

활발하게 몸을 움직이면 입맛이 돌아 더 많이 먹게 될까? 반대로 식욕을 누그러뜨려 덜 먹게 될까? 지금까지 나온 연구 결과는 엇갈린다. 2012년 영국 연구에 따르면 몇 시간 동안 지속하는 고강도 운동은 입맛을 잃게 한다. 이듬해 발표된 연구에 따르면 운동을 하면 평소보다 더 허기를 느끼는 사람들이 있다. 운동으로 소비한 열량을 보충하려는 신체의 반작용이다. 기존 연구 대부분은 건강하고 […]

노화를 재촉하는 음식 5

나쁜 습관을 가진 사람은 빨리 늙는다. 담배는 끊고 햇볕 노출은 줄일 것. 소파에 늘어져 하루를 보내는 대신 하루 30분 이상 밖에서 걷는 게 좋다. 노화를 재촉하는 음식을 멀리하는 것도 중요하다. 어떤 음식일까? 미국 건강 매체 ‘잇디스닷컴’이 정리했다. ◆ 포테이토칩 = 해가 지면 TV 앞에서 감자칩을 먹는 사람은 또래보다 나이들어 보인다. 감자칩에는 소금이 많아서 부기를 유발하고 […]

채식으로 만성 두통 잡았다? (연구)

쿵쿵, 맥박처럼 이마에서 느껴지는 고통, 통증 지수 10점 만점으론 부족해 12점이라고 답하는 극심한 두통이 한 달이면 보름이 넘었다. 그렇게 12년을 앓았던 두통이 식단을 채식 위주로 바꾼 지 3개월 만에 사라졌다. 《영국의학저널(BMJ)》 최신호의 ‘사례 보고’에 소개된 60대 남성의 이야기다. 극심한 두통을 겪었던 남성은 약물, 명상 등 다양한 치료법을 동원했으나 백약이 무효였다. 두통은 한번 시작하면 72시간까지 이어졌으며, […]

살 안 찌는 술 따로 있다?

술은 아예 입에 대지 않는 게 상책이다. 하지만 날마다 새로운 스트레스는 그렇게 살도록 놔두지 않는다. 게다가 이제 연말. 다이어트는 고사하고 ‘술살’까지 찌게 생겼다. 무슨 방법이 없을까? 술을 잘 고르면 된다. 예를 들어 맥주집에 갔다면 일반 맥주에 비해 알코올 함량은 물론 칼로리도 낮은 라이트 비어를 선택할 것. 또 어떤 술이 체중 관리에 도움이 될까? 반대로 체중을 […]

다이어트해도 살 안 빠지는 이유 5

아무리 해도 체중이 줄지 않는다. 건강한 식단을 짜고, 성실하게 지키고, 운동도 열심히 했는데 이상하다. 뭐가 문제인 걸까? 일 년 내내 ‘다이어트 중’인데도 몸무게는 그대로인 이유, 미국의 건강 미디어 ‘잇디스닷컴’이 정리했다. ◆ 많이 마신다 = 물만 마셔도 살이 찐다. 흔히들 하는 말이다. 이어지는 설명. 체질이 그렇다. 정말 물만 마셔도 살이 찌는 체질이 따로 있을까? 영양학자 에이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