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우절은 거짓말 하는 날? 진짜 뜻은?



오늘 누군가를 골릴 거짓말 하나 생각하셨나요? 아니면 벌써 누군가를 시원하게 속여셨나요? 네, 오늘은 만우절입니다.

만우절은 한자로 萬愚節, ‘많은 사람이 얼간이가 되는 날’이라는 뜻이네요. 영어 ‘All Fool’s Day’를 의역한 듯합니다. 말 그대로 만우절은 함께 바보가 돼 서로 속이면서 즐거워하는 날이지요.

만우절의 유래는 너무나 많아 정답이 없지만, 1392년 제프리 초서의 ‘캔터버리 이야기’에 처음 등장합니다.

만우절이 성립하려면 평소 거짓말을 덜 해야 하는데, 사람은 누구나 거짓말을 합니다. ‘거짓말의 날’이라기보다는 기꺼이 풀어지고, 서로 바보가 되는 날이라고 해야 옳지 않을까요?

‘얼간이의 날’이라고나 할까요? ‘하얀 거짓말’을 하면서 삶의 숨통을 트는 날, 즐겁게 속아주는 게 행복을 위해서 필요하다는 것을 아는 날이라고 하면 지나친 해석일까요? 어쨌든, 늘 비상상태에 있는 관공서에는 장난전화 걸지 마세요. 즐겁게 속아줄 사람이 없으니까.

거짓말에 대한 명언

서로 웃을 수 있는 거짓말이 아니라, 자신의 이익을 위한 거짓말은 결국 자신을 황폐화하지요. 현자들은 거짓말을 경고해 왔습니다.

○거짓말을 하기는 쉽다. 그러나 한 번만 거짓말을 하기는 어렵다. -미국 <텍사스뉴스>
○거짓말쟁이가 받는 가장 큰 형벌은 다른 사람으로부터 신임을 받지 못하는 것보다 그 자신이 아무도 믿지 못하는 슬픔에 빠지는 데 있다. -버나드 쇼
○지나치게 과장하는 사람은 거짓말 없이 진리를 말할 수 없다. -버나드 쇼
○거짓말은 눈사람 같아서 오래 굴리면 그만큼 더 커진다. -제인 로터
○거짓말을 한 순간부터 뛰어난 기억력이 필요하게 된다. -피에르 코르네유

[오늘의 건강상품] 대한민국 대표 다이어트 보조식

요즘 ‘건강선물닷컴’에서 뜨거워지고 있는 상품입니다. 봄바람이 불면서 사람들이 노출의 계절을 생각한다는 뜻이겠지요?

‘국민 다이어트 주치의’ 박용우 박사의 ‘4주 해독 다이어트’입니다. 지난해 효과를 본 사람들이 주로 구매하고 있더군요.

지난주 소개한, 박민수 원장의 ‘새싹 다이어트처럼 건강을 챙기면서 살을 뺄 수 있다는 점이 가장 큰 장점이지요? 아주 착한 가격에 7포 추가 증정 혜택도 있답니다.

오늘의 음악

벌써 2015년의 1/4이 지나가고, 봄비와 함께 4월이 왔습니다. 4월 노래 두 곡 준비했습니다.사이먼 앤 가펑클의 ‘April Come She Will’과 4월과 5월의 ‘장미’ 이어집니다. 셋째 곡은 1873년 오늘 태어난 라흐마니노프의 Prelude Op23 No5를 우크라이나 피아니스트 발렌티나 리시차의 서울 공연 연주로 듣겠습니다.

♫ April Come She Will [사이먼 앤 가펑클] [듣기]
♫ 장미 [4월과 5월] [듣기]
♫ 라흐마니노프 Prelude [발렌티나 리시차] [듣기]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