벼랑 끝에서 실시한 인류 첫 심장이식

“토요일만 해도 남아공의 이름 없는 의사였는데 월요일 세계적인 명사가 됐네요.”
“어느 날 아침 자고 일어났더니 갑자기 유명해져 있더라”던 영국의 시인 바이런을 연상시키는 이 말은 남아프리카공화국의 흉부외과 의사 크리스티앙 바너드 박사가 했습니다.

바너드는 1967년 오늘(12월 3일) 케이프타운의 그루트슈어 병원에서 세계 처음으로 심장이식에 성공했습니다. 이 소식이 주말 세계 언론에 전해졌고 월요일 아침 각국 신문의 헤드라인을 장식하게 된 것이죠.

그는 미국 미네소타 대학교에서 인공 심폐장치를 연구하다가 흉부외과로 전공을 바꿔 심장병 환자를 돌보다 귀국했습니다. 그루트슈어 병원에서 장기이식에 대해 연구하면서 환자를 치료하고 있을 때 기회가 왔습니다. 52세의 당뇨병 환자 루이스 와스간스키가 심장기능이 악화돼 죽음을 눈 앞에 둔 상황에서 20대 여성이 교통사고로 뇌사상태에 빠진 것입니다. 바너드는 심장 이식을 결정했습니다.

“사자에 쫓겨 강에 도달했다고 칩시다. 강둑에 악어들이 득실거린다고 해서 가만히 있겠습니까? 재빨리 강을 건너 안전한 곳으로 갈 수 있다는 믿음으로 강물에 뛰어들지 않겠습니까? 당신을 쫓아올 사자가 없다면 그런 도전의 기회를 갖지 못하겠지만.”

비록 와스간스키는 18일 뒤 폐렴에 걸려 유명을 달리했지만, 바너드가 처음 시도한 심장이식 수술은 수많은 사람의 목숨을 건지고 있습니다.
(왼쪽 사진은 바너드의 첫 심장이식 수술 장면)

우리나라에서는 이로부터 25년 뒤인 1992년 송명근 건국대병원 교수가 서울중앙병원(현재 서울아산병원) 재직 시절 처음으로 심장이식에 성공했고 이후 이 병원에서만 200여명이 수술을 받았습니다. 지난해에만 해도 서울아산병원 25건, 삼성서울병원 19건, 세브란스병원 3건, 서울대병원, 강남성모병원, 길병원 각 1건 등 50건의 수술이 이뤄졌다고 합니다.

얼마 전 보도에 따르면 우리나라 흉부외과의 수술은 세계 최고 수준이라고 합니다.
남들이 힘들다고 기피하는 분야에서 묵묵히 생명을 살리는 그들을 보면 존경스럽다는 말밖에 나오지 않습니다.

그러나 가장 좋은 것은 흉부외과 의사의 신세를 지지 않는 것일 겁니다.
선천성 질환이라면 할 수 없겠지만, 혈압과 혈당을 잘 관리하고 건강수칙을 잘 지켜 심장을 튼튼하게 유지하는 것이 최선이고, 심장병을 조기에 진단해서 악화되는 것을 막는 게 차선이겠지요. 만약 심장에 이상이 느껴진다면 1초라도 빨리 병원에 가는 것이 최악을 막는 방법이고요.

오늘은 가슴에 손을 대고 느껴보세요, 쿵쿵쿵~ 그 박동을. 그 심장이 건강히 뛰도록 심장병에 걸릴 위험을 체크해보시고, 생활 습관도 살펴 보시기를 빕니다.

심장동맥질환 예방 생활수칙

①금연할 것. 흡연자는 비흡연자에 비해 심장병 사망 위험이 3~5배 높다. 담배를 끊고 5년이 지나면 심장동맥질환에 걸릴 위험이 비흡연자와 같아진다.
②기름기 있는 음식을 덜 먹고 생선, 채소, 과일을 충분히 먹는다.  
③일주일에 세 번, 하루 30분 이상 땀을 흘리는 유산소운동을 한다. 주말에 몰아서 하는 운동은 심장 건강에는 별 도움이 되지 않는다.
④혈압과 혈당 관리를 철저히 한다.
⑤가슴이 조금이라도 아프면 병원을 찾아간다. 가슴 통증은 사람에 따라 다양하게 나타나므로 특별한 외상이 없이 아프다면 심장병을 의심해야 한다.
⑥고혈압, 당뇨병 환자나 가슴 통증을 경험한 사람, 뇌졸중 또는 심장병의 가계력이 있는 사람은 집 부근의 뇌졸중, 심장병 치료 병원을 알아둔다.

오늘의 음악

1927년 오늘은 미국 가수 앤디 윌리엄스가 태어난 날입니다. 얼마 전 그가 부른 영화 ‘대부’의 주제가를 소개했으니 오늘은 ‘Love Story’의 주제가 ‘Where Do I Begin’을 준비했습니다. 우리나라에서도 여러 영화의 배경음악으로 삽입된 ‘Can’t Take My Eyes Off You’와 ‘Danny Boy’가 이어집니다.

♫ Where Do I Begin? [Andy Williams] [듣기]
♫ Can’t Take My Eyes Off You [Andy Williams] [듣기]
♫ Danny Boy [Andy Williams] [듣기]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