혈관 속 ‘지방 덩어리’ 줄이는 음식 7가지.. 어떤 변화가?

[사진=게티이미지뱅크]

나이 들면 혈관도 ‘건강’을 잃어 간다. 오래된 수도관이 녹이 슬고 이물질이 들러붙어 지름이 좁아지는 것처럼 혈관도 비슷한 과정을 겪을 수 있다. 혈관 안쪽 내막에 콜레스테롤과 중성지방이 쌓이면 혈관이 좁아지거나 막히게 된다. 동맥경화에 이어 심장병(협심증, 심근경색), 뇌졸중(뇌경색, 뇌출혈) 등 혈관질환 위험이 높아진다. 혈압 조절에 운동을 하면서 피의 흐름을 돕는 음식을 자주 먹어야 ‘혈관 건강’을 지킬 수 있다.

◆ 양파

고기를 즐기는 사람 중에 혈관질환이 없는 사람이 있다. 왜 그럴까? 양파에 많이 들어 있는 퀘세틴 성분은 지방과 콜레스테롤이 혈관에 축적되는 것을 억제한다. 고혈압 예방을 돕고 혈관질환 진행을 막아준다. 또한 몸에 나쁜 활성산소와 과산화지질로부터 세포가 공격당하는 것을 저지하며 염증 및 상처를 회복하는 데 도움을 준다. 양파에는 알리신 성분도 많은데, 혈관이 딱딱해지는 것을 막아 혈압을 낮추는 효과가 있다. 혈소판이 엉기는 것을 방지하고 혈관 속 섬유소 용해 작용을 도와 혈전이 생길 위험을 줄여준다.

◆ 마늘

마늘의 매운맛을 내는 알리신 성분이 핵심이다. 혈액 속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추고 혈전을 녹이는 작용을 통해 혈관이 좁아지는 동맥경화 예방을 돕는다. 혈당을 떨어뜨려 당뇨병 예방-관리에도 효과를 낸다. 알리신의 살균력은 소독약으로 쓰고 있는 석탄산보다 15배나 강할 정도로 강하다. 식중독균을 없애고 위궤양을 유발하는 헬리코박터 파이로리균까지 죽이는 효과까지 있다. 알리신은 소화를 돕고 면역력도 높인다.

◆ 호두, 땅콩 등 견과류

견과류가 몸에 좋은 것은 불포화지방산이 많기 때문이다. 몸에 나쁜 중성지방과 혈청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춰주는 역할을 한다. 혈관에 들러붙는 지방을 없애 혈액이 잘 순환하도록 한다. 심장병, 뇌졸중 등 혈관질환 예방에 기여한다. 세포막을 보호하고 혈액의 흐름을 도와 피부를 건강하고 탄력 있게 해준다. 노화를 늦추는데도  도움을 준다. 잣은 호두, 땅콩보다 철분이 많아 빈혈에도 효과를 낸다. 땅콩은 콜레스테롤을 줄여 동맥경화 예방에 도움을 준다.

◆ 등푸른 생선

등푸른 생선에는 불포화 지방산의 일종인 오메가3가 풍부하다. 몸에 나쁜 포화 지방산과 반대로 혈액 속의 콜레스테롤 수치를 감소시키는 효과를 낸다. 고등어, 꽁치, 참치 등 등푸른 생선에 많은 오메가3는 혈중 중성지방의 수치를 낮춰주고 혈전으로 인해 피의 흐름이 막히지 않도록 돕는다. 오메가3 계열 지방산은 DHA와 EPA가 있는데, EPA는 중성지방이 간에서 합성되는 것을 억제하는 기능이 있다.

◆ 들기름

나물이나 무침에 들기름을 쓰는 것은 우리 조상들의 지혜가 숨어 있다. 고소한 맛을 낼 뿐 아니라 들깨의 불포화 지방산이 혈액순환을 원활하게 도와준다. 혈관이 좁아지고 막히는 혈관질환인 심장병과 뇌졸중 예방 효과를 낸다. 들기름을 자주 먹은 심혈관계 환자에서 혈압이 떨어진 사례가 보고됐다. 철분과 비타민 A, C도 풍부해 빈혈에 좋고 기미, 주근깨를 없애는 등 피부 미용에도 좋다. 뇌의 해마조직에 자극을 주어 학습 능력 향상에도 도움을 준다.

◆ 올리브유

건강에 좋은 지중해식단의 필수 식품인 올리브유는 단일 불포화 지방산이 풍부하다.  몸에 나쁜 LDL 콜레스테롤과 중성 지방의 농도를 감소시킨다. 반면에 몸에 좋은 HDL 콜레스테롤 수치를 끌어 올려 혈관 건강에 도움을 준다. 올리브유는 발연점이 낮아 튀김에 사용하면 연기가 나면서 나쁜 물질들이 생성된다. 샐러드, 나물, 비빔밥, 비빔국수 등 찬 음식에 사용하는 것이 좋다. 그래도 온도가 아주 높지 않은 달걀 프라이, 볶음 정도에는 올리브오일을 사용할 수 있다.

◆ 곤드레

곤드레의 잎 부분은 필수 지방산이 많고 무쇠가 녹슬 듯 몸의 ‘산화’를 늦추는 항산화 성분이 풍부하다. 콜레스테롤의 수치를 낮춰 혈액순환을 돕고, 혈관질환 예방에 도움을 준다. 베타카로틴 성분은 몸에 나쁜 활성산소를 제거해 염증에 이어 암으로 발전하는 것을 막는 기능을 한다. 철분도 많이 들어 있어 뼈를 튼튼하게 하고 빈혈을 예방해준다. 엽산 성분은 임신부의 양수 막을 튼튼하게 만들어 산모와 태아의 건강에 도움을 준다.

김용 기자 eco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