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염병 극복 기원”…정몽구 명예회장, ‘백신혁신센터’ 설립에 100억원 기부

왼쪽부터 김재호 고려중앙학원 이사장, 현대차그룹 정의선 회장.[사진=고대의료원 제공]
현대자동차그룹 정몽구 명예회장이 ‘정몽구 백신혁신센터’ 설립 및 운영을 위해 학교법인 고려중앙학원에 사재 100억원을 쾌척했다. 이번 기부는 국민들로부터 받은 성원에 보답해야 한다는 소신을 강조해 온 정 명예회장의 사회공헌 철학의 일환으로 해석된다.

현대차그룹과 고려중앙학원은 지난 31일 고려대학교 인촌기념관에서 ‘기부금 약정 체결식’을 가졌다. 약정 체결식에는 정몽구 명예회장을 대신해 현대차그룹 정의선 회장이 참석했으며, 고려중앙학원 김재호 이사장과 고려대학교 정진택 총장, 김영훈 의무부총장과 현대차그룹 김걸 사장, 공영운 사장이 함께 했다.

이날 정의선 회장은 “정몽구 명예회장님은 사회의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언제나 고민해 오셨다”며 “국내 최고 수준의 의료 연구진으로 구성된 고려대의료원이 백신혁신센터를 설립하고 대한민국 백신 주권을 확보하는 과정에 명예회장님의 뜻이 더해져 의미가 깊다. 정몽구 명예회장님의 기부가 글로벌 백신 개발에 밑거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고려중앙학원 김재호 이사장은 “기부금은 정몽구 백신혁신센터 설립과 운영에 소중하게 사용되고, 감염병 예방과 치료 기술 개발에 크게 기여하게 될 것이다”고 화답했다.

‘정몽구 백신혁신센터’를 추진중인 고대의료원은 내년 중 완공을 목표로 기존 고려대 정릉캠퍼스 건물을 활용, 바이오메디컬(Biomedical) 연구와 산학협력, 교육을 담당할 ‘메디사이언스파크 (Mediscience Park)’를 조성하고 있다.

정몽구 백신혁신센터는 메디사이언스파크의 대표 시설이 될 예정으로, 이를 통해 백신 및 치료제 기초 연구와 감염병 대응 미래융합 역량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정몽구 백신혁신센터는 감염병 연구에 필수적인 후보물질 유효성 평가 시스템과 전임상 연구 플랫폼 등을 완비해 신약개발 등 다각도의 연구 거점으로 중요한 역할을 수행할 전망이다.

고대의료원은 정몽구 명예회장의 뜻을 기리고 기부 의미를 되새기기 위해 백신혁신센터를 ‘정몽구 백신혁신센터’로 명명했다. 정몽구 명예회장은 “현대차그룹을 성원해주신 국민들께 도움이 되기 위해 국산 백신 개발에 기여할 백신혁신센터에 기부하게 됐다”면서 “감염병을 극복하여 건강과 행복을 되찾는데 조금이나마 힘이 되기를 바란다”고 기탁 취지를 밝혔다.

이지원 기자 ljw316@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