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로핏, 알츠하이머협회 국제컨퍼런스 참가

뇌질환 인공지능(AI) 솔루션 전문기업 뉴로핏이 알츠하이머협회 국제컨퍼런스(Alzheimer’s Association International Conference: AAIC 2021)에서 뇌영상 분석 AI 플랫폼 ‘뉴로핏 세그플러스(Neurophet SegPlus, 이하 세그플러스)’를 선보였다고 12일 밝혔다.

뉴로핏 관계자들(왼쪽)이 AAIC 2021 전용부스에서 ‘세그플러스’ 제품을 설명하고 있는 모습.

알츠하이머협회 국제컨퍼런스는 치매 과학분야 최고 권위의 연구자들이 최신 연구 결과와 이론을 발표 및 토론하는 연례 학회다. 올해는 미국 덴버와 가상공간을 통해 개최됐고 1만여명의 이상의 참석자가 참가한 가운데 3000여건이 넘는 발표가 진행됐다.

뉴로핏이 개발한 ‘세그플러스’는 클라우드 기반의 뇌영상 분석을 위한 AI 분석 플랫폼이다. 뇌과학 연구에 쓰이는 기존 뇌영상 분석 프로그램은 설치가 어렵고 분석 시간이 하루이상 걸리는 단점이 있다. ‘세그플러스’는 고도화된 AI 엔진을 통한 완전 자동화 프로세스를 제공해 뇌영상 분석을 단 3분만에 처리할 수 있다.

세그플러스는 뇌를 98개 영역으로 세분화하고 정량화하는 뇌 부피 분석 유형을 제공하고 있다. 뉴로핏은 세그플러스를 고도화해 향후 연구목적으로 백질변성(WMH), 뇌종양, 뇌졸중, 뇌미세출혈 등 다양한 뇌 영상 분석 유형을 추가할 예정이다.

빈준길 뉴로핏 대표이사는 “알츠하이머협회 국제 컨퍼런스에서 ‘세그플러스’를 발표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뇌과학 발전 및 뇌질환 극복을 위해 우수한 솔루션을 지속적으로 출시해 뇌과학 연구자들의 연구를 돕겠다”고 밝혔다.

김성은 기자 sekim@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