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 코로나19 실제 사망자 400만명 넘어(연구)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인도의 사망자가 공식 발표보다 10배가 넘어 400만 명에 달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영국 BBC 방송에 따르면, 미국 글로벌개발센터(CGD)의 연구 결과 코로나19 팬데믹이 발발한 후 인도에서 400만 명 이상의 초과 사망자가 발생했다. 초과 사망은 지난 몇 년 동안 예상했던 것보다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사망하고 있는지를 보여주는 척도다.

인도는 코로나19 팬데믹 기간 동안 초과 사망자에 대한 추정치를 내놓지 않고 있는 몇 안 되는 주요 경제국 중 하나다. 현재까지 공식 발표된 코로나19로 인한 인도의 사망자는 41만4000여명이다.

CGD 연구팀은 △인도 인구의 절반을 차지하는 7개 주의 사망 신고 △연령별 코로나19 감염 치사율의 국제적 추정치를 혈청학적 조사로 불리는 2가지 전국 항체 검사 테이터에 적용 △17만7000가구의 86만 8000여명을 대상으로 한 소비자 조사 등의 3가지 다른 자료를 통해 지난 6월21일까지 코로나 팬데믹 기간 동안 인도의 초과 사망률을 추정했다.

연구 결과, 인도의 초과 사망자 수는 340만~470만 명으로 추정됐다. 이는 인도의 공식 사망자 집계보다 10배가 넘는다. 또한 유행병학 전문가들이 추정하는 5~7배보다 높은 수치다.

연구팀은 “공식적으로 발표되는 것보다 코로나로 인한 사망자가 훨씬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며 “코로나19 팬데믹은 분단과 독립 이후 인도의 최악의 비극이 될 수도 있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 결과(Three New Estimates of India’s All-Cause Excess Mortality during the COVID-19 Pandemic)는 ‘글로벌개발센터 홈페이지(www.cgdev.org)’에 실렸다.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