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이 피곤…만성피로, 수면부족과 어떻게 다를까?

[사진=Prostock-Studio/게티이미지뱅크]
피로가 매일 디폴트값으로 주어지는 사람들이 있다. 반복되는 피로는 일상의 활기를 떨어뜨리고 무기력해지는 원인이 된다.

이처럼 되풀이되는 피로, 즉 만성피로의 원인은 무엇일까? 여기엔 의학적, 환경적 원인들이 있다.

만성피로는 잠을 몇 시간 더 잔다고 해서 해소되는 문제가 아니다. 그런 점에서 수면부족과 차이가 있다. ‘졸림’과 ‘피로’는 동일한 것처럼 느껴지지만 정신의학자와 수면의학자들은 둘을 구분해 사용한다.

졸음은 좀 더 단순하다. 잠의 양과 질의 문제를 해결하면 수면부족은 해소된다. 반면, 피로감은 잠을 자도 해결되지 않고, 원인이 매우 다양해 근본 원인에 따라 치료법도 달라진다.

◆ 신체적 원인

만성피로의 의학적 원인에는 수면 무호흡증, 불면증 외에 다양한 요인이 있다.

철분이나 비타민B12 섭취가 부족하거나 월경이나 궤양 등으로 인한 출혈이 빈혈로 이어지면 피로감을 느낄 수 있다.

소아지방변증, 궤양성 대장염, 크론병 등의 염증성 장질환이 있으면 영양소 흡수가 불량해져 피곤해질 수 있고, 갑상선 질환, 당뇨, 쿠싱병, 부갑상선 기능 항진증 등 중요한 신체 기능을 조절하는 호르몬 분비를 방해하는 내분비 장애가 있어도 피로감이 커진다.

류마티스 관절염, 낭창 등 자가면역 장애, 관상동맥질환, 울혈선 신부전, 부정맥 등의 심장질환 등도 만성피로를 일으키는 원인이다.

임신을 한 여성이나 과체중 혹은 비만인 사람, 만성통증이 있는 사람, 항우울제, 항불안제, 근육이완제, 수면제, 혈압약, 항히스티민제, 암치료제 등의 의약품을 복용하는 사람들도 크게 피로감을 느낄 수 있다.

만성 폐색성 폐질환, 폐기종, 폐에 산소 공급이 저하된 상태, 폐가 충분한 산소를 신체에 공급하는데 어려움을 느끼는 상태 등 폐 기능에 문제가 생겨도 많이 피곤하다는 느낌을 받는다.

팬데믹 이후에는 코로나19 감염자들의 증상 중 하나가 피로라는 이야기를 많이 들어봤을 것이다. 코로나19뿐 아니라 에이즈, 독감 등을 유발하는 바이러스에 감염돼도 피로감이 커진다.

◆ 정신적 원인

우울증이 있는 사람들은 활기가 부족하고 동기 부여가 되지 않아 어떤 일이든 적극적으로 혹은 즐겁게 수행하지 못한다. 계속 피곤하다는 느낌을 받고 마치 자기 자신이 나태하고 게으른 사람처럼 느껴질 수도 있다. 만약 우울증으로 삶의 흥미를 크게 잃고 극단적인 생각까지 하게 된다면 당장 주변의 도움을 요청하고 정신과 의사의 상담을 받거나 자살예방상담전화 등에 연락해 자신의 고민을 털어놓고 개선할 수 있는 방법을 찾아야 한다.

불안증이 있는 사람도 지치고 피곤하다는 느낌을 받을 수 있다. 우울증이 있는 사람은 잠을 제대로 못 자거나 오히려 과도하게 자는 특징이 있다면, 불안증이 있는 사람은 긴장감과 초조함 때문에 충분한 수면을 취하기 어려운 상태가 장기화됐을 가능성이 있다.

◆ 환경적 원인

만성피로는 신체적 혹은 정신적인 의학적 컨디션과 상관없이 발생할 수도 있다. 스트레스가 오랫동안 누적돼왔거나, 식습관이 잘못됐거나, 흡연이나 과음하는 습관이 있거나, 장거리 이동이 많은 라이프스타일을 유지하고 있다면 만성피로가 발생할 수 있다.

수면 환경도 중요하다. 잠을 자는 환경이 너무 밝거나, 시끄럽거나, 온도 혹은 습도가 적절치 않다면 권장 수면시간인 7~8시간을 누워 있어도 수면의 질이 떨어져 만성피로가 발생할 수 있다.

◆ 만성피로 개선하려면?

만성피로를 일으키는 요인은 매우 다양하기 때문에, 피로와 함께 나타나는 증상들은 없는지 살펴야 한다. 이를 통해 의학적 원인이 문제라는 생각이 든다면 관련 질환과 연관된 전문의를 찾아 상담을 받아야 한다.

특별히 동반되는 신체적 증상이 없다면 불안, 우울증 등이 원인은 아닌지, 이러한 부분에 의학적 개입이 필요한지 체크해볼 필요가 있다.

스트레스가 원인일 때는 스트레스 해소가 1순위다. 스트레스 요인으로부터 해방될 수 있도록, 하루 중 일정 시간은 휴대폰을 무음으로 설정하는 등 일상과 경계를 두는 시간이 필요하다. 특히 늦은 밤에는 긴장을 해소하고 휴식을 취할 수 있는 본인만의 시간을 갖도록 한다. 여기에 식단, 운동, 수면 스케줄 등을 점검하는 것도 만성피로를 해소하는 기본 조건이다.

문세영 기자 pomy8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