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동 전에 먹으면 안 되는 음식 5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운동하기 전에는 간단하게 먹는 게 좋다. 그렇다고 체육관에 가면서 우유를 마시지는 말 것. 다른 이들 앞에서 트림하거나 가스를 배출하는 등 민망한 상황을 연출할 수 있다.

또 어떤 음식을 조심해야 할까? 미국 건강 매체 ‘잇 디스 닷 댓’이 전문가의 조언을 소개했다.

◆머핀 = 기능적 의학 전문가 로버트 젬브로스키 박사는 “블루베리 머핀을 먹고 실내 자전거에 앉았다가는 땀을 흘리는 대신 고개를 꾸벅이며 졸기 십상”이라고 말한다. 머핀뿐 아니라 빵 종류는 모두 조심할 것. 흰 설탕과 정제 탄수화물은 인슐린 분비량을 빠르게 끌어 올린다. 그 결과 혈당은 뚝 떨어지고, 몸은 피곤을 느끼게 된다.

◆양배추 = 비타민의 보고. 항산화, 항균 작용을 하며 면역력을 강화한다. 문제는 섬유질이 풍부해서 소화에 시간이 걸린다는 것. 따라서 운동 직전에 먹었다간 복부 팽만감 때문에 불편할 수 있다. 헬스 코치 미셸 캐디에 따르면, 양배추를 비롯해 케일, 콜리플라워 등 십자화과 채소는 운동 후에 먹는 게 좋다.

◆무설탕 캔디 = 설탕이 없으니 저혈당 증상으로부터 안전하지 않을까? 생각할 수 있지만 대신 단맛을 내기 위해 다른 첨가물이 잔뜩 들어간다. 예를 들어 당알코올. 무설탕 식품에 흔히 들어가는 당알코올은 위장 장애를 유발한다. 즉 운동을 하다가 방귀 및 설사 등의 증상으로 낭패를 볼 수 있다.

◆탄산음료 = 운동 전에 카페인을 약간 섭취한다는 생각은 나쁘지 않다. 단 탄산음료는 피해야 한다. 기포가 들어 있어서 운동 내내 배가 빵빵할 것이기 때문. 그렇게 되면 물이나 스포츠음료를 마셔야 할 순간, 즉 수분을 섭취해야 할 때를 놓치기 쉽다.

◆콩 = 콩은 단백질을 비롯해 영양이 풍부한 식품. 되도록 많이 먹는 게 좋다. 그러나 운동 직전에는 조심할 것. 소화 과정에서 다량의 수소와 이산화탄소가 발생하기 때문에 팽만감과 함께 방귀나 통증이 찾아올 수 있다. 콩을 주재료로 하는 두부도 마찬가지다.

이용재 기자 youngchaeyi@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5개 댓글
  1. 기부네모모

    잘먹고 운동 열심히하면 된다고생각함 이것저것 따지면 스트레스

  2. 기부네모모

    매일아침 나또 먹고 양배추에 야채많이 넣은 사라다 먹고 빵,밥 먹고 운동하러감 먹기위해서 운동하는데 이것저것 따지면 그것이 스트레스임 그러면된다고생각함

  3. ㅂㄷㄴㅈ

    걍 암것도 먹지마

    1. 익명

      ㅋㅋㅋㅋ

  4. 워니에요

    좋은 정보입니다.

    감사해요~

댓글을 달아주세요.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