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부룩한 속을 가라앉히는 음식 7

[사진=whyframestudio/gettyimagebank]

혹시 아침에 일어났을 때 속이 더부룩한 팽만감을 느껴본 적 있으신가요?

복부 팽만감은 여러 가지 이유에 의해 발생합니다.
간밤에 먹은 야식일 수도, 여성이라면 생리가 원인일 수도 있죠.

그렇다면, 음식으로 복부 팽만감을 다스릴 수는 없을까요?
미국 ‘위민스 헬스’가 정리한 불쾌한 복부 팽만감을 다스리는 데 도움이 되는 음식을 소개해드리겠습니다.

1. 고추

[사진=blanaru/shutterstock]

고추에 든 캡사이신은 소화 효소 배출을 늘려 뱃속 가스를 줄이고, 더부룩함을 유발하는 소화기 속 나쁜 박테리아를 박멸하는 효과가 있습니다.

2. 생강

[사진=koosen/gettyimagebank]

항염증, 항바이러스 효과가 있습니다. 또 단백질 분해를 돕는 소화 효소도 함유하고 있죠. 초밥을 먹을 때 흔히 생강이 함께 나오는 이유가 바로 이 때문입니다. 따뜻한 차로 만들어 식전 혹은 식후에 마시면 침, 위액, 담즙 배출을 늘려 소화를 돕습니다.

3. 바나나

[사진=OLEKSANDR PEREPELYTSIA/gettyimagebank]

칼륨이 풍부해 팽만감을 가라앉히고 체내 나트륨 배출을 돕습니다. 특별한 가공이나 조리가 필요 없이 간편하게 섭취할 수 있으므로 복부 팽만감이 잦은 사람은 가방에 한두 개 넣어 다니기도 편하죠.

4. 레몬

[사진=Marat Musabirov/gettyimagebank]

구성 성분이 위액과 비슷합니다. 소화를 도와 가스 생성을 줄이죠. 식사에 레몬주스를 곁들이면 동물성 단백질, 유제품, 글루텐 등의 잘 소화할 수 있습니다.

5. 마늘

[사진=ValentynVolkov/gettyimagebank]

냄새가 꺼려지긴 하지만, 복부 팽만을 다스리는 데 도움이 됩니다. 단, 나트륨이 많은 음식에 곁들이면 오히려 팽만감이 심해지기 때문에 주의해야 합니다.

6. 수박

[사진=IM_food02/gettyimagebank]

멜론, 참외도 비슷한 효과를 얻을 수 있습니다. 이 과일들은 천연 이뇨제죠. 체내의 수분과 나트륨 배출을 도와 더부룩함을 가라앉힙니다.

7. 요거트

[사진=Arx0nt/shutterstock]

몸에 좋은 유익균 덩어리입니다. 식사 후에 설탕이 많이 든 후식 대신 생과일을 섞은 저지방 요거트를 먹으면 소화가 잘됩니다. 당연히 무설탕 요거트를 선택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