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 40분 더 자면 생기는 신체의 변화

[사진=VGstockstudio/gettyimagebank]

여러분들은 하루에 보통 몇 시간을 주무시나요?
수면이란 단순히 쉬는 것이 아니고, 다음날 정상적인 활동을 하기 위해
몸과 마음의 피로를 회복시키는 과정입니다.

충분한 수면은 집중력과 기억력 향상시키고 비만과 당뇨를 예방하며 행복감을 증가시키죠.
또한 평소보다 40여 분만 더 자도 놀라운 건강 효과를 얻을 수 있다고 하는데,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사진=LightField Studios/gettyimagebank]

미국 펜실베이니아 대학교 연구진은 대학생 53명을 대상으로 수면시간 연장 효과를 실험했습니다.

연구진은 첫 일 주간 학생들에게 평소대로 자라고 일러두고 수면시간, 혈압, 심장 박동 등을 체크했죠. 그 후 일 주간 수면시간을 하루 한 시간만 늘리라고 요구했습니다. 수면시간은 손목에 찬 가속도계의 기록을 분석해 측정했습니다.

 

[사진=Stock-Asso/gettyimagebank]

학생들의 77%는 15분 이상, 66%는 30분 이상 수면 시간을 늘린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평균 수면 증가 시간은 43분이었죠.

하루 40여 분, 일주일 정도 잠을 늘인 효과는 놀라웠습니다! 평소에 40%의 학생이 낮에 졸린다고 답했으나, 1주일의 수면시간 연장 후에는 그 비율이 절반으로 줄었죠. 연구진이 주목한 점은 학생들의 수축기 혈압이 평균 7포인트 낮아졌다는 대목이었습니다.

 

[사진=fizkes/gettyimagebank]

연구를 진행한 안네 마리 창 교수는

수면 부족은 인지 기능에 악영향을 미쳐,
학업이나 업무 성과를 떨어뜨리고,
의욕과 동기를 박탈해 심리적 무기력 상태에 빠뜨린다

라고 설명했습니다.

창 교수에 의하면 “혈압이 7포인트 낮아졌다는 것은 통계적 유의미성을 넘어 임상적으로도 큰 의미가 있는 수치”라고 하는데요. 수면시간을 좀 더 늘리는 건 큰 비용을 들이지 않고도 건강을 지킬 수 있는 효과적인 방법이니, 단 40분만 일찍 잠자리에 들어 보는 건 어떨까요~?

 

[사진=Easy Morninggettyimagebank]

이번 연구(Effects of sleep extension on sleep duration, sleepiness, and blood pressure in college students)는 학술지 ‘수면 건강(Sleep Health)’에 실렸습니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