낙천적인 사람은 과연 장수할까?

[사진=Deagreez/gettyimagebank]

항상 웃는 얼굴에 쾌활한 성격, 스트레스도 잘 받지 않는 것 같은 A씨.
모두가 부러워하는 낙천적인 성격은 수명에도 영향을 미칠까요?

미국 보스턴 대학교 의대의 연구에 따르면 낙관적인 사람들은 오래,
그것도 85 이상까지 ‘예외적으로’ 오래 살 가능성이 높았다고 합니다!

 

[사진=AntonioGuillem/shutterstock]

연구진은 두 가지 자료를 분석했습니다. 먼저 1976년에 시작된 미국 간호사들의 건강에 관한 연구(NHS)에 참여한 여성 7만 명의 자료, 그리고 참전 용사들에 대한 연구에 참여한 남성 1500명의 자료였습니다.

연구진은 참가자들의 전반적인 건강 상태를 체크했습니다. 식단과 운동 상태음주 혹은 흡연 여부도 살폈죠. 그리고 삶에 대한 태도를 평가했습니다.

 

[사진=Deagreez/gettyimagebank]

그 결과, 남녀 불문하고 평균적으로 가장 낙관적인 이들의 수명이 11~15% 가량 길었습니다. 그들은 가장 비관적인 그룹에 비해 85세 이상 장수할 확률이 확연히 높았습니다.

연구진은 우선 그들의 특징이 무엇인지를 관찰했습니다. 낙관적인 사람들은 목표가 뚜렷한 동시에, 그걸 실현할 수 있다는 확신 역시 강했습니다. 감정 조절에 능하고, 따라서 스트레스로부터 스스로를 보호하는 데 능숙했죠.

 

[사진=JV_PHOTO/shutterstock]]

주 저자인 르위나 리 박사는 “낙천적인 태도를 가지면 건강하게 오래 살 가능성이 높아진다”면서

모든 게 잘 풀린 미래를 상상하도록 가르치고,
보다 집중적인 인지 행동 치료를 제공하는 등
낙관주의를 높이는 것이 중요하다

고 강조했습니다.

낙천적인 태도가 무병장수의 비결이라니, 정말 놀랍네요~
역시 스트레스는 만병의 근원인 것 같습니다.
모든 것은 마음먹기 나름! 긍정적으로 삶을 살아가는 습관, 함께 길러볼까요?

 

[사진=Victor_69/shutterstock]]

이번 연구 결과(Optimism is associated with exceptional longevity in 2 epidemiologic cohorts of men and women)는 ‘미국 국립 과학원 회보(Proceeding of the National Academy of Sciences)’에 실렸고, 영국 BBC 등이 보도했습니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관련 기사